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2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미국과 중국 간 무역전쟁이 고조되는 가운데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중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 개도국들이 단결해 권익을 지키자고 촉구했다.

이는 미국의 대중국 무역 압박이 거세짐에 따라 중국을 중심으로 개도국이 힘을 뭉쳐 미국의 무역보호주의에 맞서자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11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이 국무위원은 전날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중국-아랍국가 협력포럼 겸 제8차 장관급 회의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중국은 세계 최대 개도국으로 다른 개도국과의 관계를 매우 중시한다"면서 "이는 개도국의 이익이 바로 중국의 이익을 수호하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왕 국무위원은 "국제 정세가 어떻게 변하든지 중국은 모든 개도국과 함께 있고, 개도국의 영원한 친구와 진정한 동반자가 될 것"이라면서 "중국은 개도국의 주권과 독립, 경제 활성화에 대한 열망 그리고 자국의 합법적 권익을 수호하려는 바람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7/11/0601020000AKR20180711088300083.HTML?template=725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69 글로벌기업 '탈중국 러시'...중국 제조업 '위기 경보' 2015.02.24 12940
368 러시아·독일, 北 미사일 발사 일제히 강력 규탄 2016.08.26 12914
367 "北, 스위스시계 확보 어려워져"…석 달째 수입 전무 2016.08.24 12908
366 영국 총리와 악수하는 박근혜 대통령 2016.09.05 12872
365 미 국무부 "박대통령 中전승기념행사 참석 결정 존중" 2015.08.21 12840
364 北 공관 50곳 ‘궤멸’…외교도 ‘중단’ 2016.08.20 12822
363 10만 北 해외근로자 유엔서 실태조사 2016.08.19 12816
362 방글라 정부, 삼성 TV·담배 밀수 적발된 北외교관 추방 2016.08.09 12812
361 中환구시보 , 北미사일 발사규탄 성명 불발에 '사드책임론' 2016.08.12 12807
360 北 건설 노동자들, 자발적 ‘집단 망명’ 타진 2016.10.12 12803
359 러시아 "미사일 발사 북한 안보리 결의 준수해야" 2016.08.26 12778
358 北 우방 캄보디아 훈센 총리, 北에 6자회담 복귀 촉구 2016.08.15 12766
357 "中 사드대응 과유불급".. 중국내 첫 한국 옹호론 2016.08.12 12764
356 몽골 ASEM서 ‘다자외교’… 껄끄러운 中·日과 회담 계획없어 2016.07.15 12762
355 美, 中화웨이 對北거래 전격 조사 2016.06.03 12746
354 황교안 국무총리, 리커창 국무원 총리와 한중 총리회담 2016.06.29 12742
353 日 '혐한시위억제법' 제정…"부당한 차별언동 용인불가" 2016.05.24 12727
352 우즈벡, 北 공관 폐쇄 조치 2016.08.19 12725
351 美정부 김정은 사상 첫 제재, 인권유린 혐의..제재명단 공식 발표 2016.07.07 12724
350 北 외무성, 독일의 타우루스 한국 납입 비난 2016.08.15 127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