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北담화에 "우리 요구가 강도 같으면 전세계가 강도"

by admin posted Jul 08,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미일 외교장관 공동기자회견서 반박…"제재는 유엔안보리 만장일치 결의"
"협상 진전 있었지만 FFVD가 이뤄지기 전까지 대북제재 유지" 확인
"비핵화 개념에는 핵무기·미사일·핵분열·농축시설 망라"
"완전한 비핵화 연계된 검증 있을 것…北도 검증없는 비핵화는 말 안된다는 것 이해"

(도쿄·서울=연합뉴스) 최이락 김병규 특파원 김문성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8일 북한 비핵화를 위한 북미 고위급 협상에서 진전이 있었지만,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북한의 비핵화(FFVD)가 이뤄질 때까지 대북제재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북한 외무성이 담화를 통해 '미국이 일방적이고 강도적인 비핵화 요구만을 들고나왔다'고 비난한데 대해 "우리의 요구가 강도같은 것이라면 전세계가 강도"라고 반박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일본 도쿄에서 강경화 외교장관,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과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을 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http://www.yonhapnews.co.kr/politics/2018/07/08/0503000000AKR20180708024352009.HTML?template=2085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