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신보 "일방적 핵폐기요구 안통해…북미관계 개선이 관건"

by admin posted Jun 2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美이란핵합의 탈퇴 거론하며 "북미도 상호 불신…단계적 동시행동으로 풀어야"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대외적으로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가 22일 북한에 대한 '일방적' 핵 폐기 요구는 통하지 않으며, 북미관계의 근본적 개선이 '관건'이라고 강조했다.

조선신보는 이날 홈페이지 '메아리' 코너에 게재한 '허용 안되는 배신' 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미국의 최근 이란 핵 합의 탈퇴에 대해 "조미(북미)회담을 진행 중인 우리로서도 무관심할 수 없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신문은 북미가 1994년 10월 제네바 기본합의에 조인했지만 이후 등장한 부시 정권이 일방적으로 폐기했다고 거론한 뒤 "이때 조선(북한)에는 핵 억제력이 없었다. 그렇지만 오늘 사태는 근본적으로 달라졌다"고 주장했다.

이어 "조미(북미) 관계는 복잡하며 호상(상호) 불신이 불식된 것도 아니니 문제를 신중히 단계적, 동시 행동으로 풀어나가야 마땅하다"며 "명백한 것은 미국의 조선에 대한 일방적인 핵폐기 요구는 절대로 통하지 않는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0&oid=001&aid=0010166134


Articles

2 3 4 5 6 7 8 9 1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