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24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앵커]
앞선 리포트에서도 언급됐지만 교체요구 대상인 한미연구소의 구재회 소장은  정부 고위 관계자가 사실과 다른 말을 퍼뜨리며 퇴진을 압박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한미연구소의 갈루치 이사장은 대학 독립성을 왜곡하려는 시도라고 말했습니다.

김미선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미연구소 로버트 갈루치 이사장은 조윤제 주미대사를 비롯해 한국 정부로부터 구재회 소장 교체요구를 계속 받았다며 "대학의 독립성을 왜곡하려는 시도"라고 평가했습니다. 

또 "압박의 이유가 뭔지 문재인 대통령에게 묻고 싶다"고 말했습니다.한미연구소 구재회 소장은 정부 관계자가 자신의 퇴진을 주장하며 "예산으로 하와이 가족여행을 갔다", "연봉이 20만 달러가 넘는다"는 헛소문도 퍼뜨렸다고 주장했습니다.

구 소장은 "하와이에는 간 적도 없고, 연봉은 14만 달러"라고 말했습니다.  '20억원의 예산을 지원받으면서 한두 쪽 짜리 보고만 했다'는 대외경제연구원의 주장에는 "매년 3천~5천 쪽 분량으로 사업 내역을 보고했고, 예산집행 내역도 형식에 맞춰 보냈다"고 말했습니다. 

구 소장은 "정부가 다시 황당한 행동을 하면 대응하겠다"고 예고했습니다.  구 소장과 함께 교체 대상으로 꼽힌 것으로 알려진 제니 타운 부소장은 대북 전문매체 38노스의 운영자입니다. 김정은을 국제형사재판소에 세우자는 주장을 전해왔습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448&aid=000023920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35 미중 무역전쟁 확산…美, 2천억弗 中수입품에 추가 관세 2018.07.11 10
334 미중 무역전쟁 속 中왕이 "중국 중심으로 개도국 단결하자" 2018.07.11 10
333 빈손 폼페이오에 미 싸늘한 반응, 빅터 차 "유해 송환도 대가 원해" 2018.07.08 5
332 美 국무부 “대북 지원이 北정권의 핵미사일 개발 도와” 2018.07.08 6
331 아사히 "김정은·시진핑, 미군 철수 협력키로"…北매체도 철수 주장 2018.07.08 7
330 폼페이오, 北담화에 "우리 요구가 강도 같으면 전세계가 강도" 2018.07.08 12
329 "北 비핵화 행동하라" 폼페이오·매티스·볼턴, 작심한듯 동시 경고 2018.06.29 30
328 ‘주북미군’ 가능성… 여권 고위관계자 첫 언급 2018.06.23 33
327 트럼프, 대북제재 1년 더 연장…"비상하고 특별한 北위협 계속" 2018.06.23 32
326 시진핑, 대미 무역전쟁 앞두고 中에 도움되는 기업들 소집 2018.06.23 38
325 조선신보 "일방적 핵폐기요구 안통해…북미관계 개선이 관건" 2018.06.22 43
324 교황 "중국과 주교 서품 논의 잘 되고 있어" 2018.06.22 39
323 펜스 "반기 합동군사훈련만 중단…통상 훈련은 계속" 2018.06.13 65
322 [일문일답]트럼프 "CVID 더이상 명확하게 할 수 없어" 2018.06.12 93
321 [주요내용]북미 합의문…항구적 평화체제, 한반도 비핵화 2018.06.12 66
320 "북미 중대 합의 가능성 낮지만 외교의 시작" 전 美대사 2018.06.12 53
319 트럼프 "비핵화 동의 안하면 대북제재 300개 추가" 2018.06.09 66
318 트럼프 “북한 인권 문제도 제기하겠다” 2018.06.09 54
317 "G7 정상회의, 북한 비핵화 한목소리…북미회담 성공 노력" 2018.06.09 42
316 폼페오 장관 “김정은 비핵화 시사” 2018.06.09 4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