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북한 김정은 조선노동당 위원장의 방중설과 관련해 중국을 방문한 인물은 김정은이 아닌 그의 여동생 김여정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남북·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중국을 찾은 김 부부장이 어떤 목적으로 누구를 만날지 관심이 집중된다.

26일 세계일보는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 랴오닝성 단둥발로 김 위원장의 방중설이 제기됐으나 김 위원장이 아닌 김여정인 것으로 알고 있다. 단둥역에 대형 가림막까지 설치되는 등의 특이 동향이 있어 중국 등 여러 경로를 통해 파악한 결과’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소식통은 또 “단둥이 특이 동향이 사실로 드러났고 중국이 이 정도로 의전과 보안에 신경 쓸 만한 북한의 최고위급 인사는 김 위원장과 그의 여동생 김여정,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 정도”라며 “김 위원장은 아닌 것으로 우리가 파악했고 중국 쪽을 통해 최 부위원장도 아니라는 게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대북 전문매체 NK뉴스 와 블룸버그 통신은 중국의 대북 소식통을 인용해 김 위원장이 2011년 집권 후 첫 외국 방문이자 중국을 방문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의 방문 목적과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231380&code=61111411&sid1=po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05 타스통신 "최선희 北 외무성 부상, 미국과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 2019.03.15 21
404 유엔, 北 김정은 ‘애마’ 롤스로이스·마이바흐 등 수입차 제재 위반 조사 착수 2019.03.12 60
403 [일문일답] 비건 "마지막 핵무기 北떠나고 美국기 내걸리는 완벽한 결말" 2019.02.01 367
402 "트럼프, 종전 준비돼 있어···김정은 정권 전복 안 한다" 2019.02.01 363
401 유엔 전문가패널, 북한에 불법송금 의심 한국국적 남성 2명 조사 2019.01.20 635
400 미군 "필요하면 폭탄 투하할 것…" 황당한 새해 메시지 논란에 사과 2019.01.02 734
399 日 "레이더 쏜 증거 있다"…軍 "오해 해소 위한 협의 예정" 2018.12.25 787
398 中화웨이 창업주 딸 멍완저우 CFO 캐나다서 체포…美 인도 전망 2018.12.06 886
397 AFP "폼페이오, 8일 예정된 뉴욕 북미고위급 회담 연기" 2018.11.07 1085
396 폼페이오 "北비핵화 검증 전 제재해제 안해…이전 정부와 달라" 2018.11.02 1032
395 비건, 청와대 핵심인사 연쇄접촉…윤건영도 면담 2018.10.31 1101
394 美, 방북 4대기업에도 전화…대북 경협사업 직접체크 2018.10.31 1069
393 제2의 ZTE 사태, 미국 中 반도체 업체 거래 제한 2018.10.30 1116
392 트럼프, 시진핑 만남 앞두고 中반도체기업 제재, 추가관세 준비 2018.10.30 1065
391 덩샤오핑 아들 “중국은 제 주제를 알아야” 시진핑에 직격탄 2018.10.30 1069
390 구글 CEO “검열 가능한 중국용 검색엔진 개발 포기 안 한다” 2018.10.25 988
389 美, 트랜스젠더 법에서 지운다…분노한 성소수자 거리로 2018.10.25 1006
388 美 “北과 거래하면 제재” 첫 명시…김정은·노동당 39호실 포함 2018.10.15 1116
387 미 전문가들 “재무부 한국 은행 접촉, ‘세컨더리 보이콧’ 경고” 2018.10.14 1140
386 문 대통령 “北 인도적 지원부터”…미국은 방문 불허 2018.10.12 115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