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5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스1) 윤지원 기자 =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에 임명된 존 볼턴 전 유엔 대사는 5월 예정된 북미 정상회담은 비핵화에 초점을 맞춰야 하며 평화 협정이나 대북 경제 지원 등은 있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볼턴 전 대사는 23일(현지시간) 자유아시아방송(RFA)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의 북미 대화 제의를 받아들인 데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그들과 대화에서 북한 비핵화란 진짜 목표에 대해 대화하길 바라며 만약 그들이 진지한 대화에 임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면 (북미 정상회담은)매우 짧은 만남에 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북한이 과거 무기 개발을 위장하려 대화를 이용한 점을 언급하며 "나는 그들이 진지하다는 데 회의적이다. 그들은 시간을 벌려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그들이 대화를 제의했고 대통령이 받아들였다. 이제 두고 봐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만약 북미 대화가 진행된다면 13~14년 전 리비아와의 대화와 유사해야 한다"며 리비아가 그랬던 것처럼 북한의 핵무기 프로그램 주요 장비가 미국에 전달되도록 이끄는 대화가 돼야한다고 전했다.


더보기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4&sid2=232&oid=421&aid=000327647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35 미중 무역전쟁 확산…美, 2천억弗 中수입품에 추가 관세 2018.07.11 10
334 미중 무역전쟁 속 中왕이 "중국 중심으로 개도국 단결하자" 2018.07.11 10
333 빈손 폼페이오에 미 싸늘한 반응, 빅터 차 "유해 송환도 대가 원해" 2018.07.08 5
332 美 국무부 “대북 지원이 北정권의 핵미사일 개발 도와” 2018.07.08 6
331 아사히 "김정은·시진핑, 미군 철수 협력키로"…北매체도 철수 주장 2018.07.08 7
330 폼페이오, 北담화에 "우리 요구가 강도 같으면 전세계가 강도" 2018.07.08 12
329 "北 비핵화 행동하라" 폼페이오·매티스·볼턴, 작심한듯 동시 경고 2018.06.29 30
328 ‘주북미군’ 가능성… 여권 고위관계자 첫 언급 2018.06.23 33
327 트럼프, 대북제재 1년 더 연장…"비상하고 특별한 北위협 계속" 2018.06.23 32
326 시진핑, 대미 무역전쟁 앞두고 中에 도움되는 기업들 소집 2018.06.23 37
325 조선신보 "일방적 핵폐기요구 안통해…북미관계 개선이 관건" 2018.06.22 42
324 교황 "중국과 주교 서품 논의 잘 되고 있어" 2018.06.22 39
323 펜스 "반기 합동군사훈련만 중단…통상 훈련은 계속" 2018.06.13 65
322 [일문일답]트럼프 "CVID 더이상 명확하게 할 수 없어" 2018.06.12 93
321 [주요내용]북미 합의문…항구적 평화체제, 한반도 비핵화 2018.06.12 66
320 "북미 중대 합의 가능성 낮지만 외교의 시작" 전 美대사 2018.06.12 53
319 트럼프 "비핵화 동의 안하면 대북제재 300개 추가" 2018.06.09 66
318 트럼프 “북한 인권 문제도 제기하겠다” 2018.06.09 54
317 "G7 정상회의, 북한 비핵화 한목소리…북미회담 성공 노력" 2018.06.09 42
316 폼페오 장관 “김정은 비핵화 시사” 2018.06.09 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