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125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FBI, 간첩 색출 '벌꿀오소리 작전'
2년새 정보원 20명 처형·투옥되자 비밀팀 가동, 중국계 미국인 추적
승진 누락에 불만 퇴직 CIA 요원, 中에 정보원 명단 건넨 혐의 체포

2010년 말 미국 정보 당국엔 이상한 기미가 포착됐다. 중국 정부 깊숙한 곳에서 흘러나오던 '최고'의 내부 정보들이 조금씩 마르기 시작했다. 2011년이 되자 중앙정보국(CIA)이 수많은 자금과 시간을 투자해 쌓은 정보원들이 '조직적으로' 사라지는 것이 분명해졌다.

한 정보원은 중국의 관청 마당에서 앞서 검거된 다른 정보원들이 보는 가운데 '본보기'로 총살당한 일도 있었다. 그런 식으로 2010년과 2012년 사이 CIA가 중국 정부에 심어놓은 고급정보원 최소 12명이 처형되는 등 약 20명의 정보원이 처형·투옥됐다. 지난 수십년간 스파이 전쟁에서 미국이 겪은 최악의 실패 사례였다.

2012년 FBI와 CIA 두 기관의 방첩 전문가들은 버지니아주 북부에 비밀 사무실을 차리고, 어디서 '구멍'이 뚫렸는지 찾기 위한 '벌꿀오소리(Honey Badger)' 작전에 돌입했다. 하지만 'CIA 내부자 소행'을 의심하는 연방수사국(FBI)과, 암호가 풀렸거나 느슨한 첩보 활동으로 인해 미행·도청당했을 가능성에 더 무게를 두는 CIA가 맞섰다. 그러는 사이 "또 한 명을 잃었다"는 통보가 오곤 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1/18/2018011800092.htm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59 글로벌기업 '탈중국 러시'...중국 제조업 '위기 경보' 2015.02.24 12550
358 영국 총리와 악수하는 박근혜 대통령 2016.09.05 12466
357 "北, 스위스시계 확보 어려워져"…석 달째 수입 전무 2016.08.24 12427
356 미 국무부 "박대통령 中전승기념행사 참석 결정 존중" 2015.08.21 12419
355 방글라 정부, 삼성 TV·담배 밀수 적발된 北외교관 추방 2016.08.09 12413
354 10만 北 해외근로자 유엔서 실태조사 2016.08.19 12411
353 몽골 ASEM서 ‘다자외교’… 껄끄러운 中·日과 회담 계획없어 2016.07.15 12410
352 北 건설 노동자들, 자발적 ‘집단 망명’ 타진 2016.10.12 12399
351 中환구시보 , 北미사일 발사규탄 성명 불발에 '사드책임론' 2016.08.12 12374
350 北 공관 50곳 ‘궤멸’…외교도 ‘중단’ 2016.08.20 12347
349 황교안 국무총리, 리커창 국무원 총리와 한중 총리회담 2016.06.29 12338
348 윤병세 "허심탄회한 회담…쿠바와 이심전심 공감 느꼈다" 2016.06.06 12336
347 “현지처까지 둔 北 최고 돈세탁 기술자, 보위부 고문에 가족 숨지자 망명 결심” 2016.08.22 12333
346 "中 사드대응 과유불급".. 중국내 첫 한국 옹호론 2016.08.12 12331
345 北 외무성, 독일의 타우루스 한국 납입 비난 2016.08.15 12330
344 우즈벡, 北 공관 폐쇄 조치 2016.08.19 12329
343 박근혜 대통령, 오늘 오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정상회담 2016.09.05 12327
342 러시아·독일, 北 미사일 발사 일제히 강력 규탄 2016.08.26 12306
341 `힐러리 외교책사' 웬디 셔먼 "北 쿠데타 상황 상정해야" 2016.05.04 12305
340 北 우방 몽골, 국적 위장 北 선박 모두 등록 취소 2016.08.03 123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