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94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002789312_001_20180112201955339.jpg


"미국, 北 올림픽 참가단에 가져갈 수 있는 물품 주지 말라"

지난 2003년 대구에서 열린 하계 유니버시아드대회 당시 북한-덴마크 배구경기에서 응원하는 북한 응원단. 북한이 지난 9일 열린 남북고위급회담 전체회의에서 기조발언을 통해 고위급 대표단과 민족올림픽위원회 대표단, 선수단은 물론 응원단, 예술단, 참관단, 태권도 시범단, 기자단 등을 파견할 의향을 보였다. [연합뉴스]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할 예정인 북한 대표단에 대한 지원 문제를 두고 미국이 한국에 마지노선을 제시했다고 일본 언론이 전했다.
아사히신문은 한미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 측이 ‘한국 내에서 소비되는 범위의 지원’을 원칙으로 제시했다”며 “대북 경제제재 압박이 약화될 것을 우려한 조치로 보인다”고 12일 서울발로 보도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25&aid=000278931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86 시리아 공습중 file 2018.04.14 27
285 조엘 위트 “괴롭다… 곧 말할 기회 있을것”, 한미연구소측 “38노스 포기할 수 없어” 2018.04.10 34
284 갈루치 "한미연구소, 한국의 자금지원 중단으로 내달 폐쇄" 2018.04.10 35
283 한미硏 소장 "韓 정부가 헛소문 퍼뜨리며 퇴진 압박" 2018.04.08 42
282 김정은 "韓美, 단계적 조치하면 비핵화"…시진핑과 한반도 대화 2018.03.28 265
281 북한 1호 열차에 탄 사람은 김여정…한국 정부가 확인한 김정은 방중설 2018.03.27 303
280 "北 시간벌기 몇달은 없다, 바로 핵폐기 본론으로" 2018.03.27 274
279 백악관, 김정은 방중설에 "사실 여부 알지 못한다" 2018.03.27 290
278 美, 中화웨이에 장벽 높인다…연방통신위도 규제 추진 2018.03.27 289
277 北최고위급 방중설 속 중국 셈법…'차이나 패싱' 불식에 주력 2018.03.27 264
276 美볼턴 "대북 지원 절대없다…통일 요청이 빠른길" 2018.03.24 333
275 N. Korean Soldier Killed in Aleppo. 2018.03.23 332
274 "미국, 대만에 해병대 경비병력 파견 가능성" 환구시보 경고 2018.03.23 299
273 대북 강경파가 물러간 자리에 초강경파 왔다 2018.03.23 359
272 "중국 화웨이는 위험한 기업" 교류·협력 중단 전세계 확산… 미국+ 캐나다 호주 영국 등 '화웨이 주의보' 2018.03.23 336
271 푸틴 집권연장에 유럽 반응 제각각…낙담·환호 교차 2018.03.21 375
270 미국 '북, 김정남 화학무기로 살해' 1년만에 공식 결론 2018.03.03 447
269 김영철 일행 “한·미 훈련 수용 못한다” 2018.03.01 454
268 중국군 30만, 北점령 훈련… 유사시 대비 "멈춰" "쏜다" 한국어도 배워 2018.02.28 507
267 “北, 시리아에 화학무기부품 수출…미사일 개발 도와” 2018.02.28 48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