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드니 dpa·AP=연합뉴스) 북한산(産) 미사일의 부품과 석탄 등의 불법 수출을 중개하려던 한국계 브로커가 호주 연방경찰에 체포됐다.

연방경찰은 17일 암호화된 통신 수단을 이용해 북한의 대량살상무기 판매를 중개하고 공급을 논의한 혐의로 시드니에 거주하는 한국계 남성 최모(59)씨를 전날 체포했다고 밝혔다

최씨는 한국에서 태어나 호주에 귀화한 인물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그는 30년 이상 호주에서 거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북한의 '경제적 대리인'으로서 북한 미사일과 부품, 기술 등을 외국 기관 등에 팔 수 있게 주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가 팔려던 미사일 부품 가운데는 탄도미사일 유도를 위한 소프트웨어가 포함돼 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12/17/0200000000AKR20171217013052009.HTML?input=1195z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03 황교안 국무총리, 한-동북3성 기업인 조찬간담회 개최 2016.07.02 13890
402 황교안 국무총리, 리커창 국무원 총리와 한중 총리회담 2016.06.29 14710
401 현송월 군사분계선 넘기 직전 미국은 ‘대북정찰’ 2018.01.21 2702
400 한일중, 오늘 도쿄서 외교장관회의…갈등속 협력방안 모색 2016.08.24 13806
399 한일, 25년간 끈 위안부 문제 합의…"일본 정부 책임 통감" file 2015.12.28 13798
398 한은 금통위 "中 위안화 절하 국제금융시장에 충격파" 2015.08.13 14302
397 한반도 전 해역서 대북 무력시위…美항모, 특작부대훈련 첫 지원 2016.10.10 13292
396 한민구 “中, KADIZ 침범은 사드 압박 의도” 2017.01.13 10400
395 한미硏 소장 "韓 정부가 헛소문 퍼뜨리며 퇴진 압박" 2018.04.08 1951
394 한국 신흥국 최초 파리클럽 가입, 60년만에 이룬 기적…"다른 국가들이 한국보며 희망 갖기를 바란다" 2016.07.02 13765
393 한국 거주 베트남인 '반중 집회' 잇따라 2018.01.20 3064
392 한국 17세 이하(U-17) 축구대표팀 기니를 꺾고 16강 진출 확정 2015.10.21 13140
391 한-에티오피아 정상 대화 2016.05.27 12680
390 하늘의 제왕 F-22 랩터 6대 도착…"美 12월18일 北 공격설" 2017.12.02 3628
389 필리핀, 북한 선박 '진텅호' 몰수…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에 따라 선원도 추방 2016.03.05 13356
388 푸틴, 박근혜 대통령에 고 박정희 신년휘호 깜짝 선물 2016.09.05 14470
387 푸틴 집권연장에 유럽 반응 제각각…낙담·환호 교차 2018.03.21 2366
386 폼페이오, 북한 비핵화 협상 "나쁜 합의는 선택지 아니다" 2018.05.24 1564
385 폼페이오, 北비핵화에 'CVID' 아닌 'PVID' 표현 주목 2018.05.03 1630
384 폼페이오, 北담화에 "우리 요구가 강도 같으면 전세계가 강도" 2018.07.08 13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