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157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앵커]
미국과 일본 등의 세계적인 업체들이 잇달아 중국에서 철수하는 등 탈중국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세계의 공장'으로 불리는 중국 제조업 경기 지수는 28개월 만에 최저치를 보이며 위기 경고음을 냈습니다.

베이징 서봉국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공장 직원들이 사측에서 동원한 무장경찰병력과 몸싸움을 벌입니다.

세계적인 일본의 유명 시계업체인 '시티즌'이 설을 앞두고 중국내 제조공장을 기습적으로 폐쇄했기 때문입니다.

갑자기 일자리를 잃은 천여 명의 직원은 폐쇄 통보가 일방적이고 제대로 듣지 못했다고 시위를 벌였습니다.

업체 측은 글로벌 전략 변화로 구조조정을 진행중이며 중국 당국의 승인 속에 청산 절차를 밟는 중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인터뷰:시계공장 직원]
"통보도 제대로 하지 않고 무조건 짐을 챙겨서 떠나라고 합니다."

또 다른 굴지의 글로벌업체인 마이크로소프트도 시티즌과 함께 중국 탈출 행보에 동참했습니다.

2013년 노키아의 휴대전화 부문을 인수했던 마이크로소프트는 설 직전, 광저우 둥관 공장 가동을 중단하고 설비를 베트남으로 옮긴다고 발표했습니다.

특히 베이징 공장도 조만간 문을 닫을 것으로 알려지면서 두 곳의 근로자 9천 명이 고스란히 피해를 입게 됐습니다.


http://www.ytn.co.kr/_ln/0104_201502240816391487_00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10 러시아·독일, 北 미사일 발사 일제히 강력 규탄 2016.08.26 16144
409 모리 前총리 "일본은 한국 주권 빼앗았다" file 2015.07.18 16017
408 이란 핵협상 역사적 타결 file 2015.07.14 16012
407 미 국무부 "박대통령 中전승기념행사 참석 결정 존중" 2015.08.21 15963
406 "北, 스위스시계 확보 어려워져"…석 달째 수입 전무 2016.08.24 15863
405 러시아 "미사일 발사 북한 안보리 결의 준수해야" 2016.08.26 15817
404 北 우방 캄보디아 훈센 총리, 北에 6자회담 복귀 촉구 2016.08.15 15813
403 中 증시 폭락에 '자조 코미디·공익광고'까지 file 2015.07.14 15756
402 北 건설 노동자들, 자발적 ‘집단 망명’ 타진 2016.10.12 15741
401 우즈벡, 北 공관 폐쇄 조치 2016.08.19 15717
» 글로벌기업 '탈중국 러시'...중국 제조업 '위기 경보' 2015.02.24 15717
399 中환구시보 , 北미사일 발사규탄 성명 불발에 '사드책임론' 2016.08.12 15708
398 몽골 ASEM서 ‘다자외교’… 껄끄러운 中·日과 회담 계획없어 2016.07.15 15668
397 "러시아 주재 북한 무역대표부 소속 외교관 탈북" 2016.08.26 15667
396 10만 北 해외근로자 유엔서 실태조사 2016.08.19 15633
395 "中 사드대응 과유불급".. 중국내 첫 한국 옹호론 2016.08.12 15623
394 北 우방 몽골, 국적 위장 北 선박 모두 등록 취소 2016.08.03 15613
393 황교안 국무총리, 리커창 국무원 총리와 한중 총리회담 2016.06.29 15532
392 영국 총리와 악수하는 박근혜 대통령 2016.09.05 15438
391 “현지처까지 둔 北 최고 돈세탁 기술자, 보위부 고문에 가족 숨지자 망명 결심” 2016.08.22 154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