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147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비건 특별대표 스태퍼드대 강연서 밝혀
트럼프 "2차 회담 장소 여러분 다 아는 곳"
원본보기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이 전쟁(한국전쟁)을 끝낼 준비가 돼 있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북·미 2차 정상회담을 앞두고 이같이 말했다. 이번 회담 의제로 한국전 종전선언이 깊숙히 다뤄질 가능성을 시사한 발언이다.

미국 측 북미협상 실무대표인 비건 특별대표는 31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스탠퍼드 대학 월터 쇼렌스틴 아·태연구소가 주최한 강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전임자들이 만든 전제에 구속받지 않는다고 내가 단언할 수 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 전쟁을 끝낼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비건 특별대표는 이어 "그것(한국전쟁)은 끝났다, 끝났다"면서 "우리는 북한을 침공하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북한 정권의 전복을 추구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미국의 대통령은 지금이 한반도에서 70년간의 전쟁과 적대감을 극복해야 할 때라고 확신하고 있다"며 "이 갈등이 더는 지속할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원본보기
비건. [EPA=연합뉴스]

이는 북한을 상대로 정권교체와 정권붕괴, 흡수통일, 침공이 없다는 렉스 틸러슨 전 국무장관의 이른바 '대북 4노(NO)' 입장을 연상시키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이 1953년 7월 정전협정 체결 이후 66년째 이어지고 있는 한반도의 '일시적인 전쟁 중단' 상태를 끝내는 종전선언 카드를 적극적으로 검토할 지 주목된다.

지난해 8월 임명된 뒤 '로우키 행보'를 보여온 비건 특별대표가 공개 강연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스티븐 비건-김혁철 라인'간 북미 실무협상 채널이 본격적으로 가동되는 시점에서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sec&sid1=104&oid=025&aid=000288246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 유엔 전문가패널, 북한에 불법송금 의심 한국국적 남성 2명 조사 2019.01.20 1759
» "트럼프, 종전 준비돼 있어···김정은 정권 전복 안 한다" 2019.02.01 1473
16 [일문일답] 비건 "마지막 핵무기 北떠나고 美국기 내걸리는 완벽한 결말" 2019.02.01 1427
15 유엔, 北 김정은 ‘애마’ 롤스로이스·마이바흐 등 수입차 제재 위반 조사 착수 2019.03.12 1331
14 타스통신 "최선희 北 외무성 부상, 미국과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 2019.03.15 1062
13 트럼프 '화웨이 봉쇄' 최후카드…美기업에 거래금지 명령 검토 2019.03.20 1114
12 美 외교당국자 “文 대북정책 다 싫다” 2019.03.21 1079
11 美국무부 “대북 압박, 비핵화 때까지 계속될 것” 2019.03.21 1109
10 "한국, 이란 제재 예외국 연장 어렵다" 태도 바꾼 美… 정부, 원유 수입 비상 2019.03.27 1021
9 한국서 진행 이민수속 9월부터 전면 중단 2019.04.30 839
8 중국 역린 건드리나…美언론 “펜스 부통령 천안문 30주년 연설 계획” 2019.06.01 666
7 美 국방부, 대만을 ‘국가’로 지칭…‘하나의 중국’ 원칙 또 흔들었다 2019.06.07 702
6 '시진핑 여인들' 파려다 실종···이 공포가 홍콩 시위 불렀다 2019.06.16 694
5 "미·중 충돌때 中지지 1.1%뿐"···중국도 놀랐다, 한국의 혐중 2019.06.16 662
4 초유의 ‘홍콩입법회 점거’ 시위대 해산…도로에서 투석전 2019.07.02 634
3 북·일 선박 충돌…北 승무원 20여 명 파도 휩쓸려 2019.10.07 143
2 "韓 인터넷 자유도 케냐, 콜롬비아보다 낮아...차단·삭제 웹페이지 1년새 3배 증가" 2019.11.07 91
1 "지소미아 연장해달라" 美스틸웰 요청에 `NO` 한 김현종 2019.11.15 67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