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375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스1) 정진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제재 대상인 북한산 석탄이 지난해 두차례 걸쳐 한국에서 환적된 것으로 공식 확인됐다고 미국의 소리(VOA) 방송이 17일 보도했다.

이 방송에 따르면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 산하 전문가패널은 최근 공개된 '연례 보고서 수정본'을 통해 러시아에서 실린 북한산 석탄이 지난해 10월2일과 11일 각각 인천과 포항에서 환적됐다고 밝혔다.

전문가패널은 올해 초 발행한 보고서에서는 인천과 포항을 북한산 석탄의 최종 목적지로 지목했지만 이번 수정본을 통해 환적지로 바꿨다.

북한산 석탄은 러시아 극동 사할린 남부의 홀름스크 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선박인 릉라2 호와 을지봉6 호, 은봉2 호, 토고 선적의 유위안 호는 지난해 7~9월 총 6차례 북한 원산과 청진 항에서 석탄을 싣고 러시아 홀름스크 항으로 향했고 홀름스크 항에 하역된 석탄은 파나마 선적인 스카이 엔젤 호와 시에라리온 선적의 리치 글로리 호 등에 옮겨 실려 제3국으로 출발했다고 보고서는 밝혔다.

이런 과정을 거쳐 지난해 10월2일 스카이 엔젤 호에 실린 북한산 석탄이 인천에 도착했으며 10월11일에는 리치 글로리 호가 북한산 석탄 총 5000t을 싣고 포항에 정박했다.

포항에 도착한 석탄은 t당 금액이 65달러로 계산돼 32만5000달러라는 총액수까지 공개됐다.

북한산 석탄이 인천과 포항에 도착한 이후 다른 나라로 향했을 가능성이 있지만 사실 여부는 아직 불분명한 상황이라고 VOA는 전했다.

유엔 안보리는 지난해 8월 채택한 결의 2371호를 통해 석탄을 포함한 북한산 광물에 대한 전면 수출 금지 조치를 내렸다.

이에 따라 북한의 석탄이 러시아에 유입된 것은 물론 이후 한국에까지 도달한 건 안보리 결의 위반이란 지적이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421&aid=000348557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8 10일 만에 특검 출석 드루킹 "변호사 선임 먼저" 진술 거부 [레벨:14]admin 2018.07.29 3307
197 특검, 노회찬 별세 뒤 드루킹 첫 소환…심경변화 주목 [레벨:14]admin 2018.07.28 3139
196 '특활비 뇌물' 朴 무죄, MB도 무죄…검찰 '틈새 전략' 있나 [레벨:14]admin 2018.07.28 3404
195 기무사 "'계엄 문건', 애초 비밀문건 아니었다" (속보) [레벨:14]admin 2018.07.27 2223
194 故노회찬 의원 마지막 가는 길 [레벨:14]admin 2018.07.27 2185
193 김무성 등 새누리당 의원, 안종범에 수시로 인사청탁 [레벨:14]admin 2018.07.27 2108
192 유승민, 안종범에 수차례 인사청탁 의혹…"청탁으로 비쳐 송구" [레벨:14]admin 2018.07.27 2198
191 '이재명 저격' 김영환 "공정수사하면 결론이 날 것" [레벨:14]admin 2018.07.27 2154
190 드루킹 특검 "추모만 할 때 아냐···곧 뭐가 있을 것" [레벨:14]admin 2018.07.25 3596
189 드루킹, 특검에 60GB 분량 USB 제출…김경수 관련자료 상당 [레벨:14]admin 2018.07.25 3468
188 '박근혜 무죄석방' 정미홍 전 KBS아나운서 별세 [레벨:14]admin 2018.07.25 3684
187 특검팀, 드루킹 체포 직전 숨긴 USB 확보…분석 착수 [레벨:14]admin 2018.07.25 3336
186 특검 "드루킹 협조 필요없다" 강공모드 전환…30일 총력수사 [레벨:14]admin 2018.07.24 3576
» 안보리 대북제재위 "北 석탄, 한국서 환적" 공식 확인 [레벨:1]마우스 2018.07.24 3756
184 탈원전 외친 정부, 최악 폭염 덮치자…"일단 원전 돌려라" [레벨:14]admin 2018.07.22 3445
183 법원 "박근혜, '특활비 뇌물' 증거부족 무죄" [레벨:14]admin 2018.07.20 3510
182 지난해 북 석탄 환적위해 인천·포항 들어왔었다...대북제재 위반 논란 [레벨:14]admin 2018.07.17 2241
181 특검 "드루킹 측근, 노회찬 측에 정치자금 전달 판단" [레벨:14]admin 2018.07.17 2365
180 '오사카 총영사' 변호사 긴급체포…정치자금법 위반 증거위조 혐의 [레벨:14]admin 2018.07.17 2178
179 드루킹 특검, 김경수 前 보좌관 자택·차량 압수수색 [레벨:14]admin 2018.07.17 22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