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26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민주당 댓글 조작 사건의 주범인 드루킹 김모(49·구속기소)씨가 네이버 뿐만 아니라 다른 포털사이트에서도 댓글공작을 벌인 정황이 포착돼 경찰이 강제수사에 나섰다.

서울경찰청은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에서 드루킹 일당의 댓글공작 단서가 발견돼 지난주 중반에 포털사이트 2곳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은 최근 드루킹이 만든 인터넷 카페 '경제적 공진화 모임(경공모)' 회원 중 김모(43·필명 '초뽀')씨의 자택에서 압수한 암호화된 이동식저장장치(USB)에서 댓글조작이 이뤄진 것으로 의심되는 대선 전후의 기사 주소(URL)를 9만여건을 확보한 바 있다.

이 중에는 네이버 기사뿐만 아니라 다음, 네이트 등 다른 포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링크가 대거 포함됐다.

다만 경찰은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라는 이유로 각 포털사이트에서 드루킹에 의한 공작이 의심되는 기사의 내용과 댓글 갯수 등을 일체 확인해주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기사링크 9만여건 중에 일부 다음·네이트 기사가 있어서 그 부분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집행했다"며 "증거인멸 우려가 있어 현재 자료보존 조치를 요쳥했으며 그 조치가 진행 중"이라며 "몇 건인지는 구체적으로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03&aid=0008594086&date=20180514&type=1&rankingSeq=3&rankingSectionId=10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4 故노회찬 의원 마지막 가는 길 [레벨:14]admin 2018.07.27 1381
193 김무성 등 새누리당 의원, 안종범에 수시로 인사청탁 [레벨:14]admin 2018.07.27 1215
192 유승민, 안종범에 수차례 인사청탁 의혹…"청탁으로 비쳐 송구" [레벨:14]admin 2018.07.27 1373
191 '이재명 저격' 김영환 "공정수사하면 결론이 날 것" [레벨:14]admin 2018.07.27 1342
190 드루킹 특검 "추모만 할 때 아냐···곧 뭐가 있을 것" [레벨:14]admin 2018.07.25 2548
189 드루킹, 특검에 60GB 분량 USB 제출…김경수 관련자료 상당 [레벨:14]admin 2018.07.25 2406
188 '박근혜 무죄석방' 정미홍 전 KBS아나운서 별세 [레벨:14]admin 2018.07.25 2603
187 특검팀, 드루킹 체포 직전 숨긴 USB 확보…분석 착수 [레벨:14]admin 2018.07.25 2269
186 특검 "드루킹 협조 필요없다" 강공모드 전환…30일 총력수사 [레벨:14]admin 2018.07.24 2598
185 안보리 대북제재위 "北 석탄, 한국서 환적" 공식 확인 [레벨:1]마우스 2018.07.24 2643
184 탈원전 외친 정부, 최악 폭염 덮치자…"일단 원전 돌려라" [레벨:14]admin 2018.07.22 2444
183 법원 "박근혜, '특활비 뇌물' 증거부족 무죄" [레벨:14]admin 2018.07.20 2461
182 지난해 북 석탄 환적위해 인천·포항 들어왔었다...대북제재 위반 논란 [레벨:14]admin 2018.07.17 1386
181 특검 "드루킹 측근, 노회찬 측에 정치자금 전달 판단" [레벨:14]admin 2018.07.17 1525
180 '오사카 총영사' 변호사 긴급체포…정치자금법 위반 증거위조 혐의 [레벨:14]admin 2018.07.17 1401
179 드루킹 특검, 김경수 前 보좌관 자택·차량 압수수색 [레벨:14]admin 2018.07.17 1464
178 특검, 드루킹 일당 컨테이너 창고 압수수색 [레벨:1]마우스 2018.07.16 1424
177 '드루킹 산채' 쓰레기더미서 휴대폰 21대 찾았다 [레벨:14]admin 2018.07.10 2470
176 해리스 대사 부임 - 미대사관 대한애국당 방문, 협력 타진 [레벨:14]admin 2018.07.10 1539
175 드루킹 “김경수 매달 만났다” 특검 첫 진술…진위 확인중 [레벨:14]admin 2018.07.10 29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