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1060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문화계 블랙리스트'의 작성·실행을 지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78)이 징역 3년을 선고받았다. 함께 기소된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51)에 대해서는 위증 혐의만 유죄로 인정해 집행유예형을 선고, 석방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0부(부장판사 황병헌) 심리로 27일 열린 김 전 실장 등에 대한 선고 공판에서 재판부는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실장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김 전 실장에 대해 "오랜 공직 경험을 가진 법조인이자 대통령을 가장 가까이 보좌하는 실장으로 누구보다 법치주의를 수호하고 적법절차를 준수해야 함에도 지원배제를 가장 정점에서 지시하고 실행 계획을 수립, 때로는 이를 독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http://news1.kr/articles/?306001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파업 불참’ 배현진 이어 양승은도 MBC방송 하차 [레벨:15]admin 2017.12.19 8111
103 원외당협위원장 탈락에 눈물짓는 류여해 [레벨:15]admin 2017.12.17 7853
102 靑 "임종석 UAE 방문 '국교단절위기 수습용' 의혹, 사실무근" [레벨:15]admin 2017.12.17 7380
101 한국당, 친박계 당협위원장 대거 교체…서청원·유기준·권영세 아웃 [레벨:15]admin 2017.12.17 5769
100 여야, 최경환 체포동의안 표결 않기로…"회기 후 검찰이 판단" [레벨:15]admin 2017.12.13 7610
99 '화이트 리스트 의혹' 김기춘, 구치소서 검찰 소환 불응 [레벨:15]admin 2017.12.13 8026
98 홍준표+김무성 세력, 한국당 주류 됐다 [레벨:15]admin 2017.12.13 5512
97 김기춘 측 "블랙리스트, 쪼잔한 건 맞지만 위법한 건 아냐" [레벨:15]admin 2017.12.12 8287
96 ‘김영란법’ 1년 만에 누더기법 되나 [레벨:15]admin 2017.12.12 7738
95 정부, 강정마을 구상권 소송철회…'법원 강제조정' 수용 [레벨:15]admin 2017.12.12 7784
94 조원진, 문재인 대통령에 '문재인씨' 호칭 논란 [레벨:15]admin 2017.12.12 7943
93 박근혜대통령 탄핵소추 1년…‘석방 촉구’ 태극기 집회 [레벨:15]admin 2017.12.09 6046
92 '문재인 비방' 신연희 구청장 징역 1년 구형…申 "정치공세" [레벨:15]admin 2017.12.04 5437
91 5천억에 발목잡힌 429조 예산…공무원 증원이 최대 암초 [레벨:15]admin 2017.12.03 7122
90 김진태 "JTBC, 최순실 태블릿에 문서 추가한 이유 밝혀야" [레벨:15]admin 2017.11.30 5760
89 심재철 “문재인 정부 6개월 이념적 폭동…내란죄 성립” 거듭 주장 [레벨:15]admin 2017.11.29 7822
88 ‘고향 후배에 특혜’ 이건식 김제시장, 징역형 확정으로 시장직 상실 [레벨:15]admin 2017.11.29 5523
87 심재철 "文 대통령 내란죄 고발해야" 발언 논란 / YTN [레벨:15]admin 2017.11.29 5477
86 태블릿PC 조작 진상조사 TF 기자회견 ,"국과수 감정결과 태블릿 PC 최순실 사용 증거 없다" [레벨:15]admin 2017.11.29 6706
85 우병우 "벌써 4번째...숙명이라면 헤쳐나가는 것도 제 몫" [레벨:15]admin 2017.11.29 5752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