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루킹 “돈 쓰면 지방선거 승리”…녹취록 입수

by admin posted Apr 30,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댓글 여론조작 혐의로 구속된 드루킹의 첫 재판이 이번주 수요일에 열립니다.

하지만 경찰은 여론조작 외에도, 드루킹이 이끌던 모임의 자금 출처를 밝히고 있는데요.

드루킹이 회원을 대상으로 한 강연에서 돈 이야기를 한 적이 있습니다.

어떤 말을 했는지, 안보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탄핵 정국이던 지난 2016년 11월, 느릅나무 출판사에서 열린 드루킹 강연 녹취록입니다.

"외부 유출 절대 불가" "적발시 책임을 져야 한다"는 문구가 눈에 띕니다.

드루킹은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하야가 빨리 이뤄져야 한다"고, 정권교체의 필요성을 언급하면서 오는 6월 치러지는 지방선거 이야기를 꺼냅니다.

"우리가 정권을 장악해도"라는 표현으로 자신들이 당시 야당이었던 민주당 편에 서 있다는 점을 내비친 드루킹.

여당이었던 새누리당이 지역을 장악하고 있어 지방선거는 '이길 수 없는 판'이라고 말합니다.

하지만, "승리를 위한 한가지 방법이 있다"며 돈 얘기를 꺼냅니다.

"돈을 줘야 한다. 돈만 있으면 경공모 회원들로 조직을 꾸리는데 3개월이면 충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선관위는 지난해 대선 직전 드루킹 등 경공모 회원들의 금융계좌에서 8억 원의 수상한 자금흐름을 파악한 바 있습니다.

경찰은 경공모의 자금 출처를 조사하는 한편, 드루킹 측으로부터 500만 원을 건네받은 김경수 의원의 보좌관을 내일 불러
대가성 여부를 집중 추궁할 방침입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449&aid=0000151358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