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이어 美 까지… 4차혁명 핵심인력 빼가기 ‘초비상’

by admin posted Dec 19,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001.jpg


삼성전자 ‘AI 인재’ 아마존行
팀장·팀원 한꺼번에 자리 옮겨
네이버 쇼핑플랫폼 리더급도

인공지능(AI)이 4차 산업혁명의 핵심축으로 자리 잡은 가운데 아마존과 구글 등이 국내 대표적인 기업인 삼성전자와 네이버 등에서 성과 고과가 최상인 ‘S급(핵심인재) 인력’을 빼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삼성·LG전자와 SK텔레콤, 네이버, 넥슨 등 국내 주요 정보기술(IT) 기업들은 AI 기술 개발을 총괄하는 조직을 신설하는 등 4차 산업에 대비하고 있지만 정작 핵심 인재들은 자본, 인프라, 지원 정책이 탄탄한 미국과 중국으로 유출되고 있는 것이다. 4차 산업혁명의 성패를 가르는 ‘인재 쟁탈전’에서 한국 기업들에 비상이 걸렸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7121901070103325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