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뉴시스)
군당국이 16일 오후 원 양구군 최전방 GP(감시초소)에서 발생한 김모 일병(21) 사망 사건의 경위를 수사중이다. 

이날 오후 5시쯤 양구군 동부전선 모 전방사단 GP(감시초소) 내 화장실에서 김 일병이 머리에 총상을 입고 쓰러진 채 발견됐다. 

김 일병은 병원으로 이송 중 사고발생 38분만인 오후 5시 38분쯤 숨졌다.

군 관계자는 “머리 총상에 의한 사망사고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 일병이 쓰러진 것을 최초로 발견한 분대장(하사)은 “총성을 듣고 화장실로 가서 확인해보니 김 일병이 총상을 입고 쓰러져 있었다”고 밝혔다.


http://news.donga.com/3/all/20181117/92911128/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73 유엔 주재 미국 대사 “北 미사일 발사, 안보리 긴급회의 소집 요구” 2016.08.04 20862
272 위안부 피해 할머니 "만족 못 하지만 정부 따를 것" (입장 발표 전문) 2016.01.07 21959
271 원화가치 5년10개월만에 최고 2014.06.28 24295
270 오늘은 수능 - 잘하고 시험장 올게요" "엄마 2015.11.12 23140
269 오늘부터 4일간 도 전역 을지훈련 2016.08.22 22919
268 오늘 예정 南北 철도 공동점검 무산 2018.10.26 2782
267 옛 통진당 의원들 “국회의원 지위 돌려달라” 헌재 청구 각하 왜? 2015.11.12 22573
266 영해 침범 중국어선 단속 함정으로 돌진…총탄 200발 발사 2017.12.20 7706
265 영국 교민 "태영호가 '삼겹살에 소주 한잔 하자'고 했다" 2016.08.20 23290
264 역사 교과서 국정화 된다…9월 확정 발표 file 2015.08.06 23061
263 여의도 5배, 美기지 중 최대… 주한미군 평택시대 열다 2018.06.30 4138
» 양구 GP서 두부 총상 입은 군인 후송 중 숨져…“화장실에 쓰러져 있었다” 2018.11.17 2760
261 악수하는 황교안 권한대행과 미 국방장관 2017.02.02 14895
260 수천만원에 해외비밀요원 명단 팔아넘긴 군 정보사 간부들 구속 2018.06.05 4330
259 수상한 석탄, 北 주로 쓰는 ‘톤백’에 담겨 왔다 2018.08.07 4130
258 송영무 국방장관 “흥진호 나포…나도 언론 보고 알았다” 2017.10.30 6566
257 송영무 국방장관 “北 미사일 도발 대응, 전략자산 전개” 2017.07.29 12994
256 송영무 "문정인, 상대해선 안될 사람…안보특보 같지않아 개탄" 2017.09.18 11218
255 손 맞잡은 한·일·중 정상 file 2015.11.01 19923
254 세계 여러 나라들, 대북제재 위반자에 신속 대응…자산 동결과 검찰 기소 2018.08.11 27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