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653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평창 방문 직전 日 방문해 아베 회담
"北 올림픽 메시지 강탈 못하게 할것"

(서울=뉴스1) 김혜지 기자 =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은 7일 '가장 강력하고 가장 공격적인' 대북 경제제재를 발표할 준비가 됐다고 밝혔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도쿄를 방문 중인 펜스 부통령은 이날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회담 직후 "미합중국은 곧 역대 가장 강력하고 가장 공격적인 일련의 대북제재를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북한이 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영원히 폐기하는 때까지 북한을 계속해서 고립시키겠다"고 강조했다.

펜스 부통령은 아울러 방한 목적과 관련해 북한이 올림픽의 메시지를 '강탈'(hijack·공중납치)하지 못하게 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으며 자신의 한국 일정 중에는 북한 내 인권 탄압과 핵 개발 실태를 강조하는 상징적 행사가 포함됐다고 전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421&aid=000319430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93 軍 "귀순병사, 北초소 향해 차량 돌진…40여발 총격" 2017.11.14 5793
292 한국의 난색에… 美 핵추진 잠수함, 부산 입항 취소 file 2018.01.18 5951
291 천안함 8주기 추모식…"서해 지켜내겠습니다 2018.03.26 5971
290 사드, 6개월째 공사 스톱 2018.03.27 6051
289 靑 "美전략자산 도입 협의 범주에 핵추진 잠수함도 포함" 2017.11.07 6067
288 태극기 뗀 국가대표…인공기 단 北 선수단 2018.02.01 6072
287 '공영 방송 정상화' 시민행동 어떤 단체? 2017.10.28 6074
286 北 눈치 보고, 美 멀리 하고…맞는 길인가 2018.01.21 6077
285 경찰, 인공기 불태운 보수단체 회원들 수사 착수 2018.01.22 6154
284 "北, 대우조선 해킹해 이지스함·잠수함 설계도 빼내갔다"…군사기밀 60여건 유출 2017.10.31 6204
283 WSJ "미국은 전시작전권 넘겨줄 의사가 없다" 2017.10.27 6258
282 보수단체, 현송월 도착 서울역 광장서 김정은 사진·인공기 불태워 2018.01.22 6277
281 국정원 "북한, 가상통화 해킹 시도중…수백억원 이미 탈취" 2018.02.05 6329
280 합참 "오늘 북한군 초급병사 1명 중서부전선으로 귀순" file 2017.12.21 6367
279 방사선 수치 130년 누적량…통일부는 함구 2018.03.22 6394
278 대통령직속 민주평통 기관지에도 인공기 그림 2018.01.04 6407
277 한국은 핵 실험을 한 북한 규탄하는 결의안에 기권 file 2017.10.28 6443
276 트럼프 환영 태극기집회 잇따라…"박근혜! 트럼프!" 연호 2017.11.07 6452
275 남은 것은 남북군사회담…北선수단 방남 이후 열릴 가능성도 2018.01.19 6489
274 "원전이야말로 친환경" 文대통령 일침 놓은 미국인 2017.10.27 649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