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방부가 최근 성주에 배치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레이더에서 전자파가 사실상 검출되지 않는다는 측정 조사 결과를 얻고서도 이를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고하거나 국민에게 발표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정권 핵심부가 사드 전면 배치에 소극적 입장을 보이자 국방부가 그런 정권 눈치를 보고 사드 배치에 유리한 자료를 일부러 숨겼거나 공개를 미룬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온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3&aid=000330187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2 트럼프, 대한애국당 환영에 "미국 국기 흔드는 것 영광이다" 2017.11.07 5390
321 트럼프 환영 태극기집회 잇따라…"박근혜! 트럼프!" 연호 2017.11.07 4660
320 트럼프 "대북전략은 비밀로" 아베 "전적 동의"…文대통령은? 2017.10.09 5746
319 통일부, "승인없이 북측 인사 접촉한 6·15 남측위 관계자 처벌" 2016.08.14 19356
318 통일부 "北 셈법 변화 위해 제재 끝장이행" 2016.05.27 18854
317 테러방지법 국회 본회의 통과 2016.03.03 18952
316 태영호, 김정은 비판책 낸 직후 "국정원 연구소 사직" 2018.05.24 1513
315 태영호 전 공사, 기자회견서 "지금 김정은 체제 내부로 썩어들어가고 있다" 2016.12.28 14807
314 태영호 귀순에 北 외교투톱 '리수용-리용호' 입지 흔들릴까 2016.08.20 18217
313 태영호 前공사, 美청문회 간다 2017.10.28 4888
312 태영호 “한반도 종단철도는 北 동해안 부대 때문에 불가능” 2018.05.14 1681
311 태영호 “북한, 김씨 일가 세습통치 위한 거대한 노예사회” 2017.01.17 14166
310 태영호 “北, 가짜 교회 세웠더니 진짜 신자 생겨나” 2017.12.20 3530
309 태영호 “北 핵포기 안 해”…국정원, 취재 통제 2018.04.13 1609
308 태영호 "통일은 생존 문제… 김정은 정권 소멸만이 답" 2017.01.17 14601
307 태영호 "김정은 '미친놈 전략'에 휘둘리면 안 돼" 2018.06.29 987
306 태극기 뗀 국가대표…인공기 단 北 선수단 2018.02.01 3314
305 탈출 중국내 북한식당 女종업원 3명 입국 2016.06.01 18173
304 탈북자 법정에 세우자’는 민변에 대해 시민단체 법적 대응 돌입 2016.06.22 18872
303 탈북자 450여명 입국 완료 2016.10.12 180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