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방부가 최근 성주에 배치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레이더에서 전자파가 사실상 검출되지 않는다는 측정 조사 결과를 얻고서도 이를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고하거나 국민에게 발표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정권 핵심부가 사드 전면 배치에 소극적 입장을 보이자 국방부가 그런 정권 눈치를 보고 사드 배치에 유리한 자료를 일부러 숨겼거나 공개를 미룬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온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3&aid=000330187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06 천안함 8주기 추모식…"서해 지켜내겠습니다 2018.03.26 1506
305 주한미군 가족과 민간인, 사상 첫 미국 본토로 철수 훈련 2018.03.23 1605
304 방사선 수치 130년 누적량…통일부는 함구 2018.03.22 1825
303 "김영철 군사용 다리 통과··· 국방부 빠진채 결정했다" 2018.02.28 1551
302 평창 목전에 만나는 미일, 올림픽 보다 대북압박에 초점 2018.02.07 1946
301 펜스 美부통령 "역대 최강 대북제재 발표 준비됐다" 2018.02.07 2047
300 국정원 "북한, 가상통화 해킹 시도중…수백억원 이미 탈취" 2018.02.05 1940
299 국정원 “北 풍계리 3번 갱도, 언제든 핵실험 할 수 있는 상태” 2018.02.05 2077
298 강릉선수촌에 인공기 거는 북한 선수단 2018.02.02 2238
297 태극기 뗀 국가대표…인공기 단 北 선수단 2018.02.01 1994
296 경찰, 인공기 불태운 보수단체 회원들 수사 착수 2018.01.22 2053
295 보수단체, 현송월 도착 서울역 광장서 김정은 사진·인공기 불태워 2018.01.22 1933
294 [포토]서울역 앞 불타버린 인공기 file 2018.01.22 1860
293 北 눈치 보고, 美 멀리 하고…맞는 길인가 2018.01.21 1912
292 北 노동신문 "역대 최악 비인기 대회 우리가 구원…남측 언론, 재 뿌린다" 2018.01.21 1837
291 모피 목도리 두르고 서울 온 현송월, KTX 타고 강릉으로 2018.01.21 1996
290 남은 것은 남북군사회담…北선수단 방남 이후 열릴 가능성도 2018.01.19 2185
289 한반도기 공동입장에 한국당 “北에 올림픽 상납한 것” 2018.01.19 1744
288 한국의 난색에… 美 핵추진 잠수함, 부산 입항 취소 file 2018.01.18 2133
287 대통령직속 민주평통 기관지에도 인공기 그림 2018.01.04 22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