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3개 단체 '백두칭송위원회' 조직
金의 '서울 방문' 환영 모임


친북·좌파 단체 회원 70여 명이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환영하는 위원회 결성식을 열었다. 이 위원회의 명칭은 '백두칭송위원회'였다. 이들은 미리 준비한 꽃을 흔들거나 일부는 "만세"를 외치고 "김정은"을 연호하기도 했다

국민주권연대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등 13단체는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백두칭송위원회 결성 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나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공동 대표와 권오민 청년당 공동 대표는 "전 국민적 환영 분위기를 조성해 역사적인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자주 통일의 일대 사변(事變)으로, 역사적 의의를 갖는 방문으로 만들고 분단 적폐 세력이 감히 준동하지 못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여기가 평양인가 -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백두칭송위원회 결성 기자회견’에서 회원들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환영하는 의미로 꽃을 흔들고 있다. 이 꽃은 지난 9월 문재인 대통령 방북 당시 북한 주민들이 환영의 의미로 흔들었던 행사용 조화(造花)와 비슷하다. /오종찬 기자
이들은 선언문에서 "9월 평양 정상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과 북한의 지도부, 국민들이 보여준 평화와 통일에 대한 열망은 가히 경이적이었다"며 "자주 통일을 위해서라면 어떠한 희생도 감수하겠다는 진정 어린 모습에 우리 국민 모두 감동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 정점에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방문 결단이 있다"고 했다.

백두칭송위원회는 앞으로 김정은 서울 방문 기념 강연, 음악회, 박람회를 열고 북한 노래 보급 사업을 하겠다고 했다. 김성일 국민주권연대 사무처장은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에 환영 글을 써 환영 분위기를 만들고, 단일기와 단일기 배지 달기 운동을 통해 전국을 단일기 물결로 도배하겠다"고 했다.

백두칭송위원회 조직을 주도한 국민주권연대는 민권연대, 주권방송, 민주통일당추진위원회 등 여섯 단체 연합체다. 국민주권연대는 지난 3일 미 대사관 앞에서 대형 성조기를 찢으며 기습 집회를 벌였다. 지난해 12월에는 민중당에 집단 입당했다. 민중당은 헌법재판소에서 위헌 정당 해산 결정을 받은 통합진보당 측 인사들이 주도해서 만든 당이다.

국민주권연대의 주축인 민권연대는 2010년 대법원에서 이적(利敵) 단체라는 판결을 받고 해산한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를 계승한 단체로 알려졌다. 결성식 사회를 맡은 김한성 한국대학생진보연합 공동 대표는 태영호 전 북한 공사 측에 '통일을 위해 가만히 있으라'는 경고 전화를 걸고 이메일을 보내는 활동을 주도해왔다.

[김승재 기자 tuff@chosun.com]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3&aid=0003408733&date=20181108&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81 훔쳐온 통일신라 불상, 다시 日로…찬반 엇갈려 ????? file 2015.07.16 18711
380 황총리, 오늘부터 2박3일 휴가…'인천상륙작전' 관람도 2016.08.03 15874
379 황총리 "사드 부적절 언행 있다…지금은 힘 모아야 할 때" 2016.08.09 17066
378 황교안총리, 태풍 대비 지시 file 2015.07.13 18424
377 황교안권한대행 신년 기자회견 전문 2017.01.23 12922
376 황교안-트럼프 전화통화 "100% 함께" 한미동맹 재확인 2017.01.31 12493
375 황교안, 中 '사드 보복'에 '전술핵'으로 맞대응? 2017.03.06 11579
374 황교안 총리, 연평도 방문…"연평해전 전사자들 결코 잊지 않을 것" file 2015.07.10 18732
373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조찬기도회 연설 2017.03.06 11632
372 황교안 권한대행, 98주년 3·1절 기념사 2017.03.02 11063
371 황교안 권한대행 오늘 정세균 국회의장 예방 2016.12.14 14952
370 황교안 국무총리, 제1차 국가테러대책위원회 주재 2016.07.02 16809
369 황교안 “자유 빠진 민주주의? 인민민주주의도 가능한가” 2018.05.03 927
368 황 총리, 관광현장 방문 file 2015.08.04 17551
367 황 총리 "북핵 억제 위해 모든 조치 취할 것" 2016.10.03 16011
366 황 총리 "'복면'에 숨어 불법·폭력행위…끝까지 추적해 엄단" 2015.12.01 17789
365 황 대행, 한미 연합사 방문 "한미동맹의 근간은 군사동맹" 2016.12.16 14357
364 황 대행 “北 도발 가능성…신속·강력 응징” 2017.04.14 10212
363 황 권한대행, 육·해·공군 총장과 '비밀 회동'…軍 인사 관련 논의? 2017.03.31 11138
362 황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배후에 北 정권 있는 게 확실" 2017.02.20 119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