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7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3개 단체 '백두칭송위원회' 조직
金의 '서울 방문' 환영 모임


친북·좌파 단체 회원 70여 명이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환영하는 위원회 결성식을 열었다. 이 위원회의 명칭은 '백두칭송위원회'였다. 이들은 미리 준비한 꽃을 흔들거나 일부는 "만세"를 외치고 "김정은"을 연호하기도 했다

국민주권연대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등 13단체는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백두칭송위원회 결성 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나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공동 대표와 권오민 청년당 공동 대표는 "전 국민적 환영 분위기를 조성해 역사적인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자주 통일의 일대 사변(事變)으로, 역사적 의의를 갖는 방문으로 만들고 분단 적폐 세력이 감히 준동하지 못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여기가 평양인가 -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백두칭송위원회 결성 기자회견’에서 회원들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환영하는 의미로 꽃을 흔들고 있다. 이 꽃은 지난 9월 문재인 대통령 방북 당시 북한 주민들이 환영의 의미로 흔들었던 행사용 조화(造花)와 비슷하다. /오종찬 기자
이들은 선언문에서 "9월 평양 정상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과 북한의 지도부, 국민들이 보여준 평화와 통일에 대한 열망은 가히 경이적이었다"며 "자주 통일을 위해서라면 어떠한 희생도 감수하겠다는 진정 어린 모습에 우리 국민 모두 감동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 정점에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방문 결단이 있다"고 했다.

백두칭송위원회는 앞으로 김정은 서울 방문 기념 강연, 음악회, 박람회를 열고 북한 노래 보급 사업을 하겠다고 했다. 김성일 국민주권연대 사무처장은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에 환영 글을 써 환영 분위기를 만들고, 단일기와 단일기 배지 달기 운동을 통해 전국을 단일기 물결로 도배하겠다"고 했다.

백두칭송위원회 조직을 주도한 국민주권연대는 민권연대, 주권방송, 민주통일당추진위원회 등 여섯 단체 연합체다. 국민주권연대는 지난 3일 미 대사관 앞에서 대형 성조기를 찢으며 기습 집회를 벌였다. 지난해 12월에는 민중당에 집단 입당했다. 민중당은 헌법재판소에서 위헌 정당 해산 결정을 받은 통합진보당 측 인사들이 주도해서 만든 당이다.

국민주권연대의 주축인 민권연대는 2010년 대법원에서 이적(利敵) 단체라는 판결을 받고 해산한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를 계승한 단체로 알려졌다. 결성식 사회를 맡은 김한성 한국대학생진보연합 공동 대표는 태영호 전 북한 공사 측에 '통일을 위해 가만히 있으라'는 경고 전화를 걸고 이메일을 보내는 활동을 주도해왔다.

[김승재 기자 tuff@chosun.com]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3&aid=0003408733&date=20181108&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81 DMZ내 GP 철거 나선 남과 북 2018.11.17 8
380 양구 GP서 두부 총상 입은 군인 후송 중 숨져…“화장실에 쓰러져 있었다” 2018.11.17 9
» 서울 한복판서 "김정은, 김정은" 연호 2018.11.08 76
378 임종석 DMZ 홍보영상…‘GP 통문 번호’ 노출 2018.11.02 95
377 北 개머리 지역 해안포 이틀째 안닫아…국방부 "北과 소통중" 2018.11.02 95
376 한미 국방장관, 연합방위지침 서명…전작권 환수 밑그림 완성 1 2018.11.01 88
375 "북 이선권, 방북 기업인들에 '냉면이 넘어가나' 핀잔" 2018.10.30 96
374 北 못 간 열차…연료차에 실린 경유에 제동 2018.10.29 83
373 北 잠수함의 ‘수상한 움직임’ 2018.10.29 84
372 철강·유류·기계… 대북 금지품목 100여t 北으로 반출 2018.10.26 104
371 北 예술단 서울공연 등 줄줄이 연기…"미국 입김 작용한 듯" 2018.10.26 141
370 한미, 31일 SCM서 '전작권 환수 후 韓지휘 연합사' 잠정 확정 2018.10.26 100
369 오늘 예정 南北 철도 공동점검 무산 2018.10.26 97
368 방화죄 적용 안받자 맥아더 동상에 또 불지른 反美단체 2018.10.24 110
367 南北연락사무소 개·보수에 100억원 썼다 2018.10.24 120
366 北 “유엔사 해체·제재완화” 對美 신경전 2018.10.19 108
365 美 "한국, 남북경협 리스트·시간표 달라… 제재 1건만 어겨도 사업 전면 중단해야" 2018.10.19 120
364 靑 지시에, 7개월째 멈춘 미사일 개발 2018.10.15 172
363 "평화 위협" 제주 해군 관함식 반대 시위 고조…경찰과 마찰 2018.10.11 207
362 "남북군사합의 본 폼페이오, 강경화에 뭐 하는거냐 격분" 2018.10.10 2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