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204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우리 열차는 북한의 철도사정을 점검하기 위해 신의주까지 다녀올 계획이었습니다.

이를 미국이 주도하는 유엔군 사령부가 불허했습니다.

채널A 취재결과 두 가지 이유였습니다.

먼저 우리 정부가 화물 목록을 제시하지 않았고, 또 금지품목인 경유를 실은 연료차도 달고 가려했기 때문입니다.

첫 소식 최선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사내용]
[문재인 / 대통령 (광복절 기념사)]
"판문점 선언에서 합의한 철도, 도로 연결은 올해 안에 착공식을 갖는 것이 목표입니다."

지난 22일 남북 철도 연결을 위해 정부는 우리 열차로 서울에서 북한 신의주까지 달리며 엿새 동안 철도 상태를 점검할 계획이었습니다.

그런데 유엔군사령부가 제동을 걸었습니다.

정전협정에 따라 군사분계선을 넘는 인원과 물자는 유엔사 허가를 받아야 하는데 통과를 불허한 겁니다.

유엔사는 "통일부가 열차에 뭐가 실려 있는지 세부 목록을 제출하지 않아 승인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열차는 기관차를 비롯해 객차와 회의차, 침대차, 그리고 물차와 연료차, 발전차로 구성됐습니다.

가장 문제가 된 건 연료차에 실려 있던 경유였습니다.

탱크로리 한 량에 최대 2만 5천 갤런이 들어가는데 경유는 북한 반출이 금지돼 있습니다.

허가 받지 않은 물량인데다 열차가 군사분계선을 넘어가면 경유 사용처를 파악하기 어렵다는 이유에섭니다.

우리 정부는 판문점 선언 이행 차원으로 대북 제재와 무관하다는 입장입니다.

[노규덕 / 외교부 대변인]
"대북제재 관련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미국 등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의한다는 기본 입장을 견지하고 있습니다."

앞서 정부는 미국과 조율 없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 기름과 발전기 등 금수품을 반출한 바 있습니다.

남북 경협에 속도를 내는 우리 정부에 미국이 제동을 걸고 있단 분석입니다.

채널A 뉴스 최 선입니다.

최선 기자 beste@donga.com
영상편집: 배시열
그래픽: 김승훈


http://m.ichannela.com/news/main/news_detailPage_mob.do?publishId=00000011004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0 전남 7개 대학서 '北 김정은 명의 대자보 발견'..경찰 수사 2019.03.31 584
389 文정부 탈북단체 지원 중단에...수잰 숄티 "北인권 위한 싸움은 지금 서울에서 일어나고 있다" 2019.03.27 737
388 北,개성연락사무소 일방 통보 후 철수…정부 "유감" 2019.03.22 587
387 北, 통일·외교부에 "업무계획서 쓰레기통에 쳐넣으라" 직격탄 2019.03.22 588
386 한미, 내일 방위비분담금 서명식…8.2% 오른 1조389억원 2019.03.20 599
385 김용우 총장, 韓中육군회의 재개 논의 2019.03.20 601
384 또 드러난 김연철 발언… "천안함·연평도는 우발적 사건" 2019.03.15 653
383 국방부, 새로운 예비역 장성단체 출범에 골머리…"장관 사퇴" 2019.01.31 1001
382 2018국방백서 발간…'북한군은 적' 삭제, 단계적 군축 강조 2019.01.15 1504
381 DMZ내 GP 철거 나선 남과 북 2018.11.17 2315
380 양구 GP서 두부 총상 입은 군인 후송 중 숨져…“화장실에 쓰러져 있었다” 2018.11.17 2233
379 서울 한복판서 "김정은, 김정은" 연호 2018.11.08 2497
378 임종석 DMZ 홍보영상…‘GP 통문 번호’ 노출 2018.11.02 2244
377 北 개머리 지역 해안포 이틀째 안닫아…국방부 "北과 소통중" 2018.11.02 1969
376 한미 국방장관, 연합방위지침 서명…전작권 환수 밑그림 완성 1 2018.11.01 2460
375 "북 이선권, 방북 기업인들에 '냉면이 넘어가나' 핀잔" 2018.10.30 2131
» 北 못 간 열차…연료차에 실린 경유에 제동 2018.10.29 2044
373 北 잠수함의 ‘수상한 움직임’ 2018.10.29 2160
372 철강·유류·기계… 대북 금지품목 100여t 北으로 반출 2018.10.26 2239
371 北 예술단 서울공연 등 줄줄이 연기…"미국 입김 작용한 듯" 2018.10.26 2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