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남북이 고위급회담에 이어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를 위한 실무회담도 마쳤지만, 남북 군사당국회담 일정은 아직 잡히지 않은 상태다.

남북은 지난 9일 고위급회담 공동보도문 2항에서 군사적 긴장상태 해소에 견해를 같이하면서 이를 해결하기 위해 군사당국회담을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 문제는 이후 일사천리로 협의된 반면 군사회담 문제는 아직 구체적으로 거론되지 않고 있다.

국방부는 남북 군사당국회담을 준비 중이지만 서두르지 않는 분위기도 감지된다.

국방부 관계자는 18일 "작년 7월 국방부가 발표한 남북 군사당국회담 제의는 여전히 유효하다"며 "적절한 시기에 남북 군사당국회담을 개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측이 군사당국회담 제의를 이미 해놓은 만큼, 북측이 요청할 경우 받아들이는 방식으로 군사당국회담을 열 수 있다는 뜻으로 읽힌다.

국방부는 남북 군사당국회담이 열릴 경우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실무적인 문제를 우선적으로 논의한다는 방침이다. 북측 선수단과 응원단 등의 육로 방남에 필요한 통행 안전 조치 등이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북측 인원의 통행 문제만 본다면 굳이 남북 군사당국회담을 하지 않아도 남북간 교신을 통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개성공단이 가동됐을 때 남북 군 당국은 서해지구 군 통신선을 통해 남측 인원의 공단 출입에 필요한 안전 조치를 했다.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0&cid=1049580&iid=3003359&oid=001&aid=000982285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3 훔쳐온 통일신라 불상, 다시 日로…찬반 엇갈려 ????? file 2015.07.16 16116
322 황총리, 오늘부터 2박3일 휴가…'인천상륙작전' 관람도 2016.08.03 13182
321 황총리 "사드 부적절 언행 있다…지금은 힘 모아야 할 때" 2016.08.09 13923
320 황교안총리, 태풍 대비 지시 file 2015.07.13 15895
319 황교안권한대행 신년 기자회견 전문 2017.01.23 10330
318 황교안-트럼프 전화통화 "100% 함께" 한미동맹 재확인 2017.01.31 10094
317 황교안, 中 '사드 보복'에 '전술핵'으로 맞대응? 2017.03.06 9003
316 황교안 총리, 연평도 방문…"연평해전 전사자들 결코 잊지 않을 것" file 2015.07.10 16257
315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조찬기도회 연설 2017.03.06 8969
314 황교안 권한대행, 98주년 3·1절 기념사 2017.03.02 8586
313 황교안 권한대행 오늘 정세균 국회의장 예방 2016.12.14 12427
312 황교안 국무총리, 제1차 국가테러대책위원회 주재 2016.07.02 14229
311 황교안 “자유 빠진 민주주의? 인민민주주의도 가능한가” 2018.05.03 39
310 황 총리, 관광현장 방문 file 2015.08.04 15094
309 황 총리 "북핵 억제 위해 모든 조치 취할 것" 2016.10.03 13275
308 황 총리 "'복면'에 숨어 불법·폭력행위…끝까지 추적해 엄단" 2015.12.01 14959
307 황 대행, 한미 연합사 방문 "한미동맹의 근간은 군사동맹" 2016.12.16 11807
306 황 대행 “北 도발 가능성…신속·강력 응징” 2017.04.14 7269
305 황 권한대행, 육·해·공군 총장과 '비밀 회동'…軍 인사 관련 논의? 2017.03.31 7999
304 황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배후에 北 정권 있는 게 확실" 2017.02.20 93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