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네스 배 “북한은 감옥…외부와 철저히 단절”

by admin posted May 12,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북한서 2년 억류됐다 2014년 석방…"제재, 북 권력층에 영향 못줘"

(워싱턴=연합뉴스) 김세진 특파원 = 북한은 거대한 감옥이고 북한 사람들은 그들이 하고 싶은 말을 할 수 없기 때문에 보통 북한 사람들에게는 연민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북한에서 약 2년간 억류됐다가 2014년 석방된 한국계 미국인 케네스 배 씨가 주장했다.

배 씨는 11일(현지시간) 워싱턴D.C. 레이번 의원회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북한에 억류돼 있을 때 "나는 어떻게 한 나라가 크고 거대한 감옥처럼 될 수 있는지를 봤다"며 이같이 말했다.

2012년 11월 북한에 들어갔다가 억류된 배 씨는 2013년 4월 '반공화국 적대범죄행위' 혐의로 15년 노동교화형을 선고받았고, 그 이후 북미 협상을 통해 2014년 11월 8일 또 다른 미국인 억류자인 매튜 토드 밀러와 함께 석방돼 미국으로 귀환했다. 배 씨가 북한에서 억류된 기간은 6·25전쟁 이후 미국인으로서는 가장 길었다.


더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5/12/0200000000AKR20160512012200071.HTML?input=1195m


Articles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