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우]진종오 50m 권총 대역전 '金', 올림픽 사격 사상 최초 3연패

by admin posted Aug 11,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진종오 선수가 10일 오후 (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데오도루 올림픽 사격장에서 열린 남자 50m 권총 결선에서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사격의 신' 진종오(37·KT)가 올림픽 사격 사상 최초 3연패의 대업을 달성했다.

진종오는 11일(이하 한국시각)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올림픽 슈팅 센터에서 벌어진 2016년 리우올림픽 남자 50m 권총 결선에서 193,7점을 기록, 올림픽 기록으로 당당히 금메달을 따냈다.

이로써 2008년 베이징 대회와 2012년 런던대회에서 이 종목 금메달을 수확한 진종오는 올림픽 단일 종목에서 3연패를 달성한 최초의 선수로 등극했다.


http://sports.news.naver.com/general/news/read.nhn?oid=076&aid=0002971171


Articles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