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18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 시각) 미국 뉴욕 롯데팰리스 호텔에서 한ㆍ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협정에 서명했다. 문 대통령은 “개정 협상이 신속하게 마무리돼 불확실성이 제거됐고, 양국 기업이 보다 안정적인 여건에서 경제 활동을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투자자-국가 간 소송(ISD) 남소 제한 규정을 반영한 건 한국에 득이 될 전망이다. ISD는 해외 투자자가 투자국의 정부로 인해 피해를 보았을 때 국제 소송으로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투자자 보호 조치 중 하나지만 일각에선 한ㆍ미 FTA의 대표적인 ‘독소 조항’으로 거론해왔다.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 오후 (현지시간) 미국 뉴욕 롯데 뉴욕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서명식'에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에 관한 공동성명'에 서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 오후 (현지시간) 미국 뉴욕 롯데 뉴욕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서명식'에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에 관한 공동성명'에 서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은 이번 개정안에 ‘정부의 정당한 정책 권한 보호 요소’를 반영했다. 투자 손실이 났어도 당사국의 행위가 투자자의 기대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사실만으로는 ‘최소기준 대우(외국인 투자에 대한 공정한 대우를 보장하는 것)’ 위반이 아님을 명확히 했다. 지난 5월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은 ‘한국 정부가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에 부당 개입해 손해를 봤다’며 8000억원대 ISD를 추진했다. 앞으로는 이런 이유로 소송을 걸기 어려울 전망이다.미국은 자동차로 득을 봤다. 한국산 화물자동차(픽업트럭)의 미 수출관세 철폐 시기를 2041년으로 기존보다 20년 늦추기로 했다. 자동차는 관세가 2.5%인데 픽업트럭은 25%다. 다만 미국에 픽업트럭을 수출하는 국내 완성차 업체는 없기 때문에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안전기준 인정 범위도 연간 제작사별 5만 대로 늘었다. 한국은 현재 미국 제작사별 2만5000대까지만 국내 안전기준을 준수한 것으로 간주하고, 수입을 허용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지난해 미국 빅3 자동차 회사의 수출 물량을 합쳐도 1만9712대여서 국내 피해는 적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다음 달 한ㆍ미 FTA 개정안에 대한 비준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그러나 이번 서명이 양국 통상이슈의 완전한 문제 해결은 아니다. 트럼프 정부는 여전히 한국ㆍ일본ㆍ유럽 등 자동차 제조국에 대해 ‘무역 확장법 232조’를 근거로 최대 25% 관세를 저울질하고 있다. 
  
세종=장원석 기자 jang.wonseok@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ISD 중복소송 금지, 픽업트럭 관세 철폐…한미 FTA 개정 서명


https://news.joins.com/article/2299915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 떴다 떴다~ 국산 태양광 무인기… 세계 세 번째로 성층권 비행 성공 [레벨:14]admin 2016.08.26 7496
69 빗장 풀리는 이란… 국내 건설은 희색, 정유는 기대 반 걱정 반 file [레벨:14]admin 2015.07.16 6869
68 하나·외환 통합 은행 이르면 9월 출범 file 오라방 2015.07.13 6503
67 전셋값 못견뎌 매매로…7월 서울 아파트 거래량 사상 최고 file servant 2015.07.27 5839
66 인천지하철 2호선 개통…시내버스 노선도 전면 개편 ‘42년 만’ [레벨:14]admin 2016.07.30 3828
65 자동차 정기검사 수수료 15.1% 오른다…8월 1일부터 적용 [레벨:14]admin 2016.07.15 3761
64 S&P, 한국 국가신용등급 사상 최고 'AA'로 올려 dj덕 2016.08.08 3658
63 www.samsung.co.kr 삼성 홈피 3일 폐쇄 [레벨:14]admin 2017.04.03 3490
62 국내 수입 안 됐지만…대형마트들 '브라질 닭' 판매 중단 [레벨:14]admin 2017.03.22 3294
61 월마트 "물량 선적위해 다른 한국 해운사와 논의중" [레벨:14]admin 2017.02.15 3207
60 삼성 "갤노트7 배터리 결함으로 발화…책임 통감" [레벨:14]admin 2017.01.23 3193
59 한진해운 결국 파산…'40년 해운기업' 역사 속으로 [레벨:14]admin 2017.02.02 3190
58 퇴직몰린 조선업 핵심인력 日로 넘어갔다 [레벨:14]admin 2017.01.04 3164
57 "도시바 인수 '한미일 연합'에 애플도 참가 검토" [레벨:14]admin 2017.06.24 3141
56 日 도시바 메모리 예비입찰 마감…인수기업 '합종연횡' [레벨:14]admin 2017.03.29 3129
55 삼성, 정경유착 차단 … 관공서 상대 업무 로펌에 맡길 듯 [레벨:14]admin 2017.02.27 3112
54 "중국인 없는 서울로 가자" 동남아 인기여행지 '서울' 급부상 [레벨:14]admin 2017.03.13 3079
53 [반도체 슈퍼호황] D램·낸드 '쌍끌이 대박'…매출 기록 또 경신 [레벨:14]admin 2017.06.18 2895
52 기아차, 잔업 전면 중단… 통상임금 후폭풍 ‘수당 지급 최소화’ [레벨:14]admin 2017.09.21 2630
51 철강·화학·세탁기·태양광… 美, 한국에 동시다발 압박 [레벨:14]admin 2017.10.08 244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