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969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앵커 멘트>

오늘(11일)은 KBS 단독보도로 시작합니다.

러시아 건설현장에서 일하는 북한 노동자들이 최근 우리 총영사관에 집단으로 망명 의사를 밝혀 한국 행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북한 해외 노동자들이 브로커 없이 대거 자발적으로 남한 행을 택한 것은 사실상 처음입니다.

유광석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8월 말, 러시아 상트 페테르부르크에 있는 우리 총영사관에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전화를 한 건 인근 건설현장에서 일하는 북한 노동자들이었습니다.

정부 소식통은 "10명 가까운 북한 노동자들이 우리 측에 망명 의사를 밝히며 관련 절차를 문의해 왔다"고 전했습니다.

당시 건설현장 숙소를 빠져나왔던 이들은 이후 국제인권기구를 통해 안전지대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는 우리 정부와 국제기구가 이들의 한국행을 위한 절차 등을 논의중입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56&aid=001037182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北 건설 노동자들, 자발적 ‘집단 망명’ 타진 2016.10.12 9696
97 한반도 전 해역서 대북 무력시위…美항모, 특작부대훈련 첫 지원 2016.10.10 8951
96 北급변 대비 '10만 탈북촌' 만든다 2016.10.08 9111
95 美 국민 70% "주한미군 주둔 찬성" 역대 최고 찬성률 2016.10.07 9060
94 美 RFA “北과 광물거래, 진짜 큰손은 훙샹 아닌 완샹” 2016.10.07 9791
93 영국 총리와 악수하는 박근혜 대통령 2016.09.05 9694
92 박근혜 대통령, 오늘 오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정상회담 2016.09.05 9711
91 푸틴, 박근혜 대통령에 고 박정희 신년휘호 깜짝 선물 2016.09.05 9688
90 "러시아 주재 북한 무역대표부 소속 외교관 탈북" 2016.08.26 9819
89 러시아·독일, 北 미사일 발사 일제히 강력 규탄 2016.08.26 9716
88 러시아 "미사일 발사 북한 안보리 결의 준수해야" 2016.08.26 9629
87 한일중, 오늘 도쿄서 외교장관회의…갈등속 협력방안 모색 2016.08.24 9507
86 "北, 스위스시계 확보 어려워져"…석 달째 수입 전무 2016.08.24 9689
85 北 공관 50곳 ‘궤멸’…외교 ‘마비’ 2016.08.22 9757
84 “현지처까지 둔 北 최고 돈세탁 기술자, 보위부 고문에 가족 숨지자 망명 결심” 2016.08.22 9700
83 北 공관 50곳 ‘궤멸’…외교도 ‘중단’ 2016.08.20 9674
82 우즈벡, 北 공관 폐쇄 조치 2016.08.19 9792
81 10만 北 해외근로자 유엔서 실태조사 2016.08.19 9689
80 '귀순' 태영호 공사에 이어 부인도 '빨치산' 가문 2016.08.18 9760
79 BBC "망명한 英주재 北외교관은 선전담당 태용호" 2016.08.17 9394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