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436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드루킹 측 오사카 총영사 인사청탁에 靑 차원 대응 의혹
'도모 변호사 면담서 거래 있었나' 등도 조사 대상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드루킹' 김동원씨의 인사청탁 등에 대한 청와대 차원의 대응을 주도했다는 의심을 받는 백원우 청와대 민정비서관이 15일 허익범 특별검사팀에 출석했다.

특검은 이날 오전 9시 백 비서관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그가 드루킹의 댓글조작 행위 등을 어디까지 알고 있었으며 그의 인사청탁 등과 관련해 어떤 조처를 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다.


소환 통보 시간보다 약 15분 일찍 특검에 도착한 백 비서관은 '드루킹의 댓글조작을 알고 있었느냐'는 질문에 "성실히 잘 조사를 받겠다"고만 말하고 즉답을 피했다.

그는 드루킹의 최측근이자 오사카 총영사 인사청탁 대상자인 도모 변호사를 만나 어떤 대화를 했느냐는 질문 등에도 "안에 들어가서 말씀드리겠다"며 조사실로 향했다.

   

백 비서관은 올해 2월께 당시 국회의원이던 김경수 경남도지사로부터 '드루킹으로부터 반(半)협박을 받고 있다'는 얘기를 전달받았다.


yonhapnews

http://www.yonhapnews.co.kr/society/2018/08/12/0702000000AKR20180812033951004.HTML?template=208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4 황교안 “박근혜 정부 모든 정책 적폐로 모는 건 부적절” [레벨:15]admin 2018.08.22 3852
223 특검 "'정치특검' 비판에 대응 안해…김경수 혐의 입증 최선" [레벨:15]admin 2018.08.20 3687
» 백원우 靑비서관 특검 출석…"성실히 조사 받겠다" [레벨:15]admin 2018.08.15 4363
221 녹취 내놓자 말바꾼 김경수 "센다이, 추천은 했을 수도" [레벨:15]admin 2018.08.12 4401
220 민주당 강령에 '북핵 위협' 빼고 '토지 공개념' 넣었다 [레벨:15]admin 2018.08.11 2760
219 드루킹, 대선때 ‘안철수 선거전략’ 빼내 김경수측에 전달 정황 [레벨:15]admin 2018.08.10 3985
218 김경수-드루킹 '진실의 밤' 맞는다…특검, 저녁부터 대질신문 [레벨:15]admin 2018.08.09 3904
217 특검, 김경수 경남도지사 내일 오전 9시30분 재소환 [레벨:15]admin 2018.08.08 3935
216 ‘한변’ “문 대통령 기무사 계엄령 문건 수사지시는 헌법과 법률 위반” [레벨:15]admin 2018.08.08 3561
215 김진태 국회의원 6급 비서 춘천서 숨진 채 발견 [레벨:15]admin 2018.08.07 4377
214 허익범 "김경수 영장? 너무 앞서지 말라…또 부를 수도" [레벨:15]admin 2018.08.07 4490
213 김기춘, "본인이 잘못한 게 없는데 한평 남짓한 방에서···" [레벨:15]admin 2018.08.07 4118
212 김경수 경남지사, 피의자 신분 특검 출석 [레벨:15]admin 2018.08.06 3060
211 김기춘 석방 中 '차량 테러'…"차창 깨지고 부상자 잇따라" [레벨:15]admin 2018.08.06 2834
210 김경수 본격 조사…특검, 진술 하나하나 카메라로 녹화 [레벨:15]admin 2018.08.06 2806
209 미리 보는 김경수 조사…'킹크랩 알았느냐' 최대 쟁점 [레벨:15]admin 2018.08.05 4002
208 '경공모→경인선' 이유는…靑으로 튀는 드루킹 불씨 [레벨:1]마우스 2018.08.05 4187
207 드루킹: 쉽게 풀어보는 '드루킹 사건' 이모저모 [레벨:15]admin 2018.08.03 3954
206 김경수 의원시절 '일정담당 비서' 컴퓨터도 압수수색…행적 복원 [레벨:15]admin 2018.08.02 4336
205 거짓말 탄로 난 김경수…이르면 주말 피의자 신분 소환 [레벨:15]admin 2018.08.02 46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