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8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인터넷 기사 댓글 여론을 조작한 혐의로 구속된 필명 '드루킹', 김 모 씨 등 3명에 대한 첫 재판이 15분 만에 끝났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오늘 오전 11시 20분 업무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씨 등 3명의 첫 재판을 열었습니다.

'드루킹' 김 씨 등은 오전 9시 40분쯤 하늘색 수감복에 흰 마스크를 착용한 채 호송차에서 내려 법원으로 들어갔습니다.

김 씨 측은 첫 재판부터 업무방해 혐의를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 1월, 같은 작업을 반복하는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해 문재인 정부 비판 댓글을 반복적으로 공감수를 늘리는 등 포털사이트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52&aid=0001140908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5 法 "박근혜 특활비 상납 뇌물 아냐"…관련 사건 파장 불가피 [레벨:13]admin 2018.06.15 4
164 文대통령, '드루킹 특검법' 재가…文정부 첫 특검 [레벨:13]admin 2018.05.29 43
163 “드루킹, 김경수 만남 모두 기록 USB 있다” [레벨:13]admin 2018.05.23 60
162 송인배 경공모서 200만원 받아…문대통령 "국민에 그대로 설명"(종합2보) [레벨:13]admin 2018.05.21 57
161 靑 "송인배·드루킹, 정세분석 글 등 텔레그램으로 주고받아"(속보) [레벨:13]admin 2018.05.21 48
160 MBC 최대현 아나운서 해고… 김세의 기자 "나 역시 해고될 것" [레벨:13]admin 2018.05.19 54
159 '강원랜드 채용비리' 권성동 의원 구속영장 청구 [레벨:13]admin 2018.05.19 39
158 檢 "드루킹, '김경수 증언 선물' 주겠다며 수사 축소 요구" [레벨:13]admin 2018.05.18 38
157 '김경수 카니발' '2016년 매크로 구입' 드루킹 편지 대부분 '팩트'였다 [레벨:13]admin 2018.05.18 30
156 드루킹 "김경수가 센다이총영사 제안" [레벨:13]admin 2018.05.16 40
155 경찰 "드루킹 '측근 지시해 김경수 보좌관에 금품 전달' 시인" [레벨:13]admin 2018.05.14 37
154 경찰, '드루킹 댓글조작' 다음·네이트도 압수수색 [레벨:13]admin 2018.05.14 38
153 "드루킹, 대선 여론 조작 증거 있다" [레벨:13]admin 2018.05.10 49
152 박근혜 전 대통령 강남성모병원 이송 [레벨:13]admin 2018.05.09 56
151 유승민 “김경수는 물론 文대통령도 특검 수사 대상” [레벨:13]admin 2018.05.09 64
150 판사 "매크로가 뭐죠" 묻자, 검사 답변 못하고 쩔쩔맸다 [레벨:13]admin 2018.05.03 85
» '댓글조작 드루킹' 첫 재판 열려...15분 만에 종료 [레벨:13]admin 2018.05.02 86
148 드루킹 “돈 쓰면 지방선거 승리”…녹취록 입수 [레벨:13]admin 2018.04.30 124
147 은수미 '기사 월급 대납 의혹' 조폭 출신 사업가의 정체는? [레벨:13]admin 2018.04.28 120
146 드루킹 ‘정치인 이념지형도’ 만들어… 적대세력 분류땐 댓글공격 [레벨:13]admin 2018.04.26 1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