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 JOININ
조회 수 119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문화계 블랙리스트'의 작성·실행을 지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78)이 징역 3년을 선고받았다. 함께 기소된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51)에 대해서는 위증 혐의만 유죄로 인정해 집행유예형을 선고, 석방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0부(부장판사 황병헌) 심리로 27일 열린 김 전 실장 등에 대한 선고 공판에서 재판부는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실장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김 전 실장에 대해 "오랜 공직 경험을 가진 법조인이자 대통령을 가장 가까이 보좌하는 실장으로 누구보다 법치주의를 수호하고 적법절차를 준수해야 함에도 지원배제를 가장 정점에서 지시하고 실행 계획을 수립, 때로는 이를 독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http://news1.kr/articles/?306001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 테블릿PC 주인 신혜원 긴급기자회견 [레벨:11]admin 2017.10.08 617
72 한국당 친박계 16명 “박근혜 전 대통령 불구속 수사하라” [레벨:11]admin 2017.09.28 725
71 국회, 김이수 헌재소장 부결…헌정사상 초유 [레벨:11]admin 2017.09.11 885
70 '태극기 집회' 주축 대한애국당 공식 창당 [레벨:11]admin 2017.08.30 1056
» '블랙리스트' 김기춘 징역 3년…조윤선 집유·석방(상보) [레벨:11]admin 2017.07.27 1190
68 ‘석방’ 조윤선 “끝까지 성실히 재판 임할 것”…남편과 귀가 [레벨:11]admin 2017.07.27 1192
67 송민순 “문재인, 이처럼 증거 있는데도 계속 부인” [레벨:11]admin 2017.04.21 2116
66 "文 아들 응시원서, 필적 감정 결과 직접 작성한 진본" [레벨:11]admin 2017.04.18 2056
65 세월호 침몰 직후 평형수 눈금 '0'…조타실 첫 공개 [레벨:11]admin 2017.04.18 2063
64 문재인 후보 유세차량, 오토바이와 충돌…오토바이 운전자 사망 [레벨:11]admin 2017.04.17 2048
63 최순실 “검찰, 모든 걸 내가 안고 가라고 했다”···이영렬·한웅재가 회유 [레벨:11]admin 2017.04.17 2034
62 새누리당 대선후보 조원진 확정 [레벨:11]admin 2017.04.11 1908
61 홍준표, 퇴임식서 '눈물펑펑'…"호랑이처럼 포효할 것" [레벨:11]admin 2017.04.10 1988
60 '새누리당' 창당대회 성료… "제도권 진입해 힘 가질 것" [레벨:11]admin 2017.04.06 2034
59 새누리당 창당됨 file [레벨:11]admin 2017.04.05 1987
58 文在寅氏が韓国大統領に就任すれば軍事クーデターの懸念も [레벨:11]admin 2017.04.04 2056
57 어떤 수출기업가의 탄식!(2017년3월23일) [레벨:11]admin 2017.03.25 1953
56 [뉴스타운TV] 남재준(전 국정원장, 전 육군참모총장) 대통령 예비 후보의 대선공약 자세히 살펴보자 [레벨:11]admin 2017.03.25 2041
55 3/24 자유한국당 첫 지상파 경선토론회 풀버전[김진태,홍준표,이인제,김관용] [레벨:11]admin 2017.03.25 1937
54 강서을 김성태 지역주민들로부터 [레벨:11]admin 2017.03.25 184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