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기업제품

조회 수 6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중국 더블스타타이어가 금호타이어 인수 후 3년 동안 종업원의 고용을 보장하겠다는 안을 제시함에 따라 정부와 채권단이 금호타이어 경영권을 더블스타에 넘기기로 방침을 정했다. GM(제너럴모터스)의 군산공장 폐쇄 결정으로 꼬여버린 호남권 고용문제를 풀기 위한 고육지책이다.

21일 M&A(인수·합병) 업계에 따르면 KDB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제3자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더블스타에 금호타이어 지분을 넘기는 것으로 내부 방침을 정했다. 빠르면 이달 안에 관련 방안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매각 시나리오는 더블스타가 금호타이어 유상증자에 참여해 채권단 지분 42%를 취득하는 방식이다. 거래금액은 7000억원 수준으로 추산된다. 금호타이어의 시가총액은 이날 종가 기준으로 9574억원이다.

지난해 12월 SK그룹이 새로운 인수후보로 등장했지만 7대 1 감자와 1조원 규모의 출자전환을 조건으로 내걸면서 채권단의 마음을 얻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채권단이 SK의 조건을 받아들일 경우 1조2000억원 가량의 손실을 감내해야 해 배임 논란이 일 수 있다.

SK그룹은 임금체계 개편도 채권단에 짐을 넘겼다. 더블스타는 감자나 출자전환, 채권단 주도 임금체계 개편 요구가 없다.

산업통상자원부도 최근 채권단으로부터 이 같은 방침을 전달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금호타이어는 F-16 전투기, T-50 고등훈련기 등에 타이어를 납품하는 주요 방위산업체로 외국 기업에 매각할 경우 외국인투자촉진법상 산업부 장관의 승인이 필요하다.

산업부와 채권단은 금호타이어의 방산부문 매출이 전체 매출의 0.2% 수준에 그쳐 기술유출 우려가 크지 않다고 결론 내린 것으로 전해진다.

정부와 채권단이 금호타이어 매각을 서두르는 것은 금호타이어 회생에 초점을 맞추겠다는 의미다. 금호타이어가 독자생존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지역경제에 미칠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선 외부자금 유치를 통한 경영정상화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는 얘기다.


http://m.news.naver.com/read.nhn?oid=008&aid=0004013035&sid1=101&mode=LSD


List of Articles
번호 사이트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최저임금 인상]자영업자들의 곡소리 "우리가 희생양이냐…폐업할 판" [레벨:13]admin 2018.07.15 3
19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안, 보완·개선하겠다” [레벨:13]admin 2018.05.21 63
18 구본무 LG 회장 별세…롯데 등 유통업계도 ‘애도’ 물결 [레벨:13]admin 2018.05.21 58
17 LG '4세 경영' 닻올리다…구광모 등기이사 전격 선임 [레벨:13]admin 2018.05.17 77
16 '사면초가' 애플…배터리게이트 줄소송에 판매감소 전망까지 [레벨:13]admin 2018.03.29 156
15 "롯데월드타워 불꽃쇼 못본다"…'총수 구속' 후폭풍 [레벨:13]admin 2018.03.27 156
14 재벌 총수일가, 등기이사 연쇄 사퇴..."文정부 피하고 보자" [레벨:13]admin 2018.03.27 137
13 반도체에 26조 쓴 中 정부...굴기(崛起) 대신 '눈먼 돈' 풀려 [레벨:13]admin 2018.03.27 85
12 삼성전자 주총, 50대1 액면분할 승인…"주주가치 제고" [레벨:13]admin 2018.03.23 97
11 일자리안정자금 100만명 신청…2월들어 12.5배 증가 [레벨:13]admin 2018.03.07 36
» "3년 고용보장" 中더블스타에 금호타이어에 넘길 듯 [레벨:13]admin 2018.02.22 65
9 총리 "평창 티켓 사달라" 요청에도 기업들 반응 '싸늘' [레벨:13]admin 2018.01.14 98
8 검찰, 부영주택 등 압수수색…조세포탈·횡령 혐의 수사 file [레벨:13]admin 2018.01.09 130
7 삼성전자, 2017년 53조 영업益 사상 최대..반도체 35조 벌어 file [레벨:13]admin 2018.01.09 93
6 특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2심도 징역 12년 구형 file [레벨:13]admin 2017.12.27 77
5 ‘경영비리’ 신동빈 회장, 징역 1년8개월 집행유예 2년 file [레벨:13]admin 2017.12.22 57
4 청와대-8대그룹 비공개 회동 돌연 취소 왜? file [레벨:13]admin 2017.12.19 72
3 "30인 미만 업체에 지원금 준다니"… 35명 中企, 6명 감원 계획 file [레벨:13]admin 2017.12.19 51
2 GS, 재계 '이웃사랑 성금' 포문 열었다..작년보다 보름 앞당겨 file [레벨:13]admin 2017.12.18 57
1 우리나라 재계순위 file [레벨:13]admin 2017.12.18 85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