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211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국의 버지니아급(7800t급) 핵 추진 잠수함 1척이 18일 부산 해군작전기지에 입항하려다 무산된 것으로 17일 알려졌다. 이 핵 잠수함은 보급과 휴식차 부산항에 들어오기 위해 우리 정부와 협의 중이었다.

정부 관계자는 "핵 잠수함 입항 전 한·미 간 협의를 했는데 우리 측이 '북한에 압박 메시지를 줄 게 아니라면 들어오지 않는 게 좋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안다"고 했다. 부산 대신 진해항으로 가는 대안도 제시했지만, 미군 측은 "그렇다면 입항하지 않겠다"며 포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 해군은 버지니아급 핵 잠수함을 2004년부터 실전 배치해 총 13척을 운용 중이다. 미 해군의 공격용 핵 잠수함 중 가장 최신형으로 토마호크 순항미사일과 MK-48 어뢰로 무장하고 있다. 특수부대 침투용 소형 잠수정 등도 갖춰 대테러전에서 활약할 수 있다.

1212.png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1/18/2018011800101.html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06 천안함 8주기 추모식…"서해 지켜내겠습니다 2018.03.26 1493
305 주한미군 가족과 민간인, 사상 첫 미국 본토로 철수 훈련 2018.03.23 1596
304 방사선 수치 130년 누적량…통일부는 함구 2018.03.22 1810
303 "김영철 군사용 다리 통과··· 국방부 빠진채 결정했다" 2018.02.28 1539
302 평창 목전에 만나는 미일, 올림픽 보다 대북압박에 초점 2018.02.07 1936
301 펜스 美부통령 "역대 최강 대북제재 발표 준비됐다" 2018.02.07 2032
300 국정원 "북한, 가상통화 해킹 시도중…수백억원 이미 탈취" 2018.02.05 1923
299 국정원 “北 풍계리 3번 갱도, 언제든 핵실험 할 수 있는 상태” 2018.02.05 2062
298 강릉선수촌에 인공기 거는 북한 선수단 2018.02.02 2218
297 태극기 뗀 국가대표…인공기 단 北 선수단 2018.02.01 1980
296 경찰, 인공기 불태운 보수단체 회원들 수사 착수 2018.01.22 2039
295 보수단체, 현송월 도착 서울역 광장서 김정은 사진·인공기 불태워 2018.01.22 1921
294 [포토]서울역 앞 불타버린 인공기 file 2018.01.22 1854
293 北 눈치 보고, 美 멀리 하고…맞는 길인가 2018.01.21 1905
292 北 노동신문 "역대 최악 비인기 대회 우리가 구원…남측 언론, 재 뿌린다" 2018.01.21 1823
291 모피 목도리 두르고 서울 온 현송월, KTX 타고 강릉으로 2018.01.21 1981
290 남은 것은 남북군사회담…北선수단 방남 이후 열릴 가능성도 2018.01.19 2169
289 한반도기 공동입장에 한국당 “北에 올림픽 상납한 것” 2018.01.19 1732
» 한국의 난색에… 美 핵추진 잠수함, 부산 입항 취소 file 2018.01.18 2119
287 대통령직속 민주평통 기관지에도 인공기 그림 2018.01.04 22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