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통일안보

조회 수 788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北가족 2시간 개별상봉에 테이블 두드리며 격한 감정…"귤 처음 먹어본다" 반응도



21일 금강산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20차 이산가족 상봉에서는 북측 가족들의 과거와 다른 '자유로운' 행동들이 눈에 띄기도 했다.

남측의 조카 이민희씨(54)를 만난 북측 삼촌 도흥규씨(85)는 전날인 20일 첫 단체상봉이 끝날 때 쯤 "이럴거면 왜 상봉을 하느냐"며 테이블을 두드리는 등 격한 감정을 드러냈다.

첫 두 시간의 상봉으로 모든 상봉이 끝난 것으로 순간 착각해 서운한 마음을 가감없이 드러낸 것이다.

흥규씨는 민희씨를 비롯한 남측 가족들이 "계속 또 볼거에요"라고 몇번을 설득한 끝에야 "이따가 꼭 와"라며 감정을 추스를 수 있었다.


http://news1.kr/articles/?2464188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0 의경 부모들, 5일 시위 현장에 출동…"우리 아들, 폭력에 유린 지켜볼 수만은 없다" 2015.12.03 22115
49 황 총리 "'복면'에 숨어 불법·폭력행위…끝까지 추적해 엄단" 2015.12.01 21640
48 ‘철도 비리’ 송광호·‘입법 로비’ 김재윤, 의원직 상실 2015.11.13 20753
47 옛 통진당 의원들 “국회의원 지위 돌려달라” 헌재 청구 각하 왜? 2015.11.12 21734
46 오늘은 수능 - 잘하고 시험장 올게요" "엄마 2015.11.12 22275
45 50대 총리 '황교안 중심 내각'으로…관료 중용·나이도 고려 2015.11.12 21028
44 朴 "진실한 사람들만 뽑아달라"…`물갈이론` 급물살 2015.11.11 22301
43 논란의 역사교과서 국정화, 황 총리 3일 오전 11시 입장 발표 2015.11.02 21888
42 최전방 소초 찾은 한미 국방장관들 file 2015.11.01 19188
41 손 맞잡은 한·일·중 정상 file 2015.11.01 19272
40 경찰, 코리아연대 회원 국보법 위반 혐의로 체포 2015.10.31 22035
39 '청계천 복원' 10년 만에 서식 어류 5배 증가 2015.10.30 21313
38 朴대통령, 軍수뇌부 장성 진급·보직 신고받아 file 2015.10.30 21725
37 10월 재보선 압승 與, '국정화-경제살리기' 투트랙 가속도 2015.10.30 22031
36 부산지역 10ㆍ28 재ㆍ보궐선거 새누리당 5곳 중 4곳 압승 2015.10.30 22006
35 차기 검찰총장에 대구 출신 김수남 대검 차장 내정 file 2015.10.30 22053
» "이럴거면 이산상봉 왜 하냐"…짧은 만남에 눈물 2015.10.21 78891
33 보수단체들 '국정화 지지' 회견…"역사학계 좌편향 심각" 2015.10.21 21918
32 '한글날' 서울도심 행사 풍성…시민들 연휴 나들이 2015.10.09 21828
31 朴대통령, 중국 베이징 도착…2박3일 일정 시작 2015.09.02 22113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