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173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방 의·치대 더 선호

최근 5년간 서울대에 합격하고도 입학을 포기한 학생이 매년 300명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서울대 입학 포기자 가운데 공대나 자연대 등 이공계 단과대학 합격자가 절반을 넘어 최상위권 학생들의 '이공계 기피'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문위 소속 이동섭 의원(국민의당)이 서울대로부터 제출받아 14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서울대 합격생 중 입학을 포기한 학생은 총 346명이었다. 이 중 128명이 공대 합격자로, 전체 단과대 중 공대의 입학 포기자 수가 가장 많았다. 자연대 48명, 간호대 33명, 농생대가 27명으로 뒤를 이었다.

반면 인문대는 8명, 사회대는 5명, 경영대는 2명 등으로 문과 계열 단과대학의 입학 포기자 수는 상대적으로 적었다. 음·미대와 의대에서는 입학 포기자가 나오지 않았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6/08/15/2016081500293.htm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 “대한민국 교과서 정상화” 의로운 투쟁 곽일천 前 서울디지텍고 교장, 조희연에 도전장 [레벨:12]admin 2018.04.11 10
16 '부실사학' 서남대 폐교…개교 27년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져 [레벨:12]admin 2018.02.28 97
15 서남대 교직원 200명, 집단 사직서 제출 [레벨:12]admin 2017.12.13 218
14 [대학평가] 서울대, 이공계 5개 학과 중 '최상' 4개 [레벨:12]admin 2017.12.01 327
13 [대학평가]기업 등 인사담당자 72% "채용시 출신대학 영향 미쳐" [레벨:12]admin 2017.12.01 277
12 2018학년도 수능 만점자, 가채점 진행 중인 현재 7명… 6명이 '재수생' [레벨:12]admin 2017.11.24 285
11 美 명문대생이 아버지에 유학비 소송…대법 "안 줘도 된다" [레벨:12]admin 2017.09.11 801
10 문명고 연구학교지정 효력정지…"확정판결까지 국정교과서 못써" [레벨:12]admin 2017.03.17 1448
9 국정교과서 희망학교 93개로 늘어…9곳 철회·19곳 추가신청 [레벨:12]admin 2017.03.09 1448
8 의대·약대·치대 신입생 절반 지역인재로 충원 [레벨:12]admin 2017.03.08 1551
7 시흥시-서울대 시흥캠퍼스 실시협약… 올 하반기 착공 [레벨:12]admin 2016.08.22 2001
» 서울대 입학 포기자 40%가 工大 합격생 [레벨:12]admin 2016.08.15 1738
5 프라임사업 선정大, 신설되는 학과는…5월말 모집계획 발표(종합) [레벨:12]admin 2016.05.03 2331
4 '프라임사업' 확정…막오른 대학 구조조정 [레벨:12]admin 2016.05.03 2337
3 [중앙일보 2015 대학평가] 서울·성균관·한양·연세·고려대 순 file [레벨:12]admin 2015.10.24 3973
2 한양대 에리카, 인문계 학생 위한 '공학 전공' 만든다 [레벨:12]admin 2015.08.05 4902
1 대학가 주거비용 분석해보니…1위는 연세대 주변 [레벨:12]admin 2015.01.24 5173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