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244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제 중국과 가겠다 신호 보낸 것
임기응변식 외교, 불신만 자초
굴욕 참은 한신의 심정일 수도
기자 폭행, 중국의 韓 무시 일환"
‘중국학 개척자’ 서진영 교수의 한·중 정상회담 평가

문재인 대통령의 이번 중국 방문은 역사에 어떻게 기록될까. 결례투성이 의전과 일정, 핵심이 빠진 합의, 중국 경호원들의 한국 기자 폭행까지. 국빈 방문의 외교 현장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일들이 잇따르면서 논란도 끊이지 않고 있다. ‘중국학의 개척자’로 50년 넘게 중국을 들여다본 서진영(75) 고려대 명예교수는 “문재인 정부는 ‘전쟁을 막았다’는 성과를 내세우겠지만 미국·일본의 신뢰와 한국민의 자존심을 잃었다”며 “중국도 한국을 굴복시키는 모습을 전 세계에 확인시킨 동시에 한국민의 마음을 잃었다”고 비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 국제 일본, 오늘 ‘한국 백색국가 제외’ 시행령 공포 [레벨:14]admin 2019.08.07 287
20 日부총리, 韓징용소송 보복조치로 '송금·비자발급 정지' 예시 [레벨:14]admin 2019.03.12 787
19 철강 54개 중 9개 품목, 올해 대미 수출쿼터 이미 소진 [레벨:14]admin 2018.05.04 2021
18 중국, 30억달러 규모 철강, 돈육 등에 맞불 관세 [레벨:14]admin 2018.03.23 2425
17 "사죄 불가" 반복한 아베…2년 연속 새해 벽두 '위안부 도발' file [레벨:14]admin 2018.01.12 2445
» "한국은 美·日의 신뢰 잃고, 중국은 한국민의 마음 잃었다" [레벨:14]admin 2017.12.17 2444
15 한국당 "文대통령 방중, 사대주의의 부활" [레벨:14]admin 2017.12.17 2348
14 중국, 文대통령·리커창 오찬도 거부.. 국빈에 결례 [레벨:14]admin 2017.12.12 2211
13 中 “단계적 처리”…‘사드’ 거론 수위 촉각 [레벨:14]admin 2017.12.12 2244
12 물러나는 아키히토 일왕..전쟁책임 반성·'백제 핏줄' 강조 file [레벨:14]admin 2017.12.08 2186
11 美, 한인 교포 5명 체포...추방 진행 중 [레벨:14]admin 2017.11.23 2147
10 문희상 특사, 日 외상에 "국민 대다수 위안부합의 수용 못해" [레벨:14]admin 2017.05.17 3511
9 '사드 보복 항의' 중국인 출입금지 현수막 붙인 마트 [레벨:14]admin 2017.03.28 3583
8 '中 크루즈' 사라진 인천항에 3700명 탄 '英 크루즈' 첫 입항 [레벨:14]admin 2017.03.27 3552
7 정부 "中사드보복, WTO에 협정 위배 17일 정식 문제 제기" [레벨:14]admin 2017.03.20 3592
6 APEC 정상회의 참석한 황교안 총리 [레벨:14]admin 2016.11.22 3842
5 朴대통령, 내달 4∼5일 中 G20 참석…시진핑과 회담 여부 주목 [레벨:14]admin 2016.08.18 4258
4 '日 10억엔' 출연, 이달 내 마무리될 가능성 커 [레벨:14]admin 2016.08.15 3832
3 AIIB 고위직에 한국인 지원…정부 "1명 이상 선임 노력" [레벨:14]admin 2016.07.30 3723
2 인천시의회·교육청, 일본 역사왜곡교과서 적극 대응 사라다 2015.07.13 587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