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조회 수 230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삼성전자와 일본 전기·전자업체인 NEC가 5G 무선통신용 기지국 개발 및 관련 시설·장비 판매에서 제휴하기로 했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21일 전했다.

신문에 따르면 양사는 제품을 분담해 개발 속도를 끌어올려 우선 5G 실용화가 임박한 미국과 일본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미국 등에서 화웨이 등 중국 제품 조달을 제한하려는 움직임이 확산하는 데다, 무선통신 기술 세대교체를 계기로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양측은 5G용 기지국에서 높은 주파수대 기술과 장비는 삼성이, 낮은 주파수대는 NEC가 담당해 서로 조합해 사용하는 등의 방법을 검토하고 있다.

이렇게 되면 판매 면에서는 서로 강점이 있는 지역과 고객에 상대방이 개발한 제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되는 장점이 있다.

   

5G는 미국 일부에서 서비스가 시작됐고, 일본에서는 내년부터 단계적으로 도입되면서 통신회사의 관련 기기 구입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2020년 이후에는 세계 각국에서 속속 이 기술을 채택할 것으로 전망된다.

글로벌 IT전문 시장조사업체인 IHS마킷은 기지국 시장규모를 2017년 기준 372억달러(약 42조1천290억원)로 추산했다.

5G가 실용화되는 5년 뒤에는 기지국 시장규모가 50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일본 후지키메라종합연구소는 전망했다.

기지국은 무선통신 세대가 변할 때마다 점유율이 급변했다. 3세대에서는 유럽세가 70% 가까이 차지했지만 4세대에서는 화웨이와 ZTE 등 중국업체들이 급신장했다.

SK텔레콤 직원들이 SRT 수서역 인근 기지국을 점검하는 모습. 2017.1.23 [SK텔레콤 제공=연합뉴스]

choinal@yna.co.kr


http://www.yonhapnews.co.kr/it/2018/10/21/2408000000AKR20181021017300073.HTM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 '반도체-中 수출' 최대 30%↓..5월 수출 하락 직격탄 [레벨:14]admin 2019.06.01 556
69 통계청, 개인정보 공개 동의없이 금융정보 수집 추진 [레벨:14]admin 2019.03.13 1185
68 반도체업계 불산 수급 대란 생기나…日 당국 수출 제동 [레벨:14]admin 2018.11.07 2420
67 미국, 中 푸젠진화 반도체 산업스파이죄로 기소 [레벨:14]admin 2018.11.02 2397
66 “美, 국내은행 제재 위반여부 조사중” [레벨:14]admin 2018.11.01 2379
65 박영선 "초이노믹스 때 경제흐름 꼬여"…김동연 "현 정부 책임" [레벨:14]admin 2018.10.29 2354
64 도로공사 정규직 전환 58명 중 4명이 직원 친인척 [레벨:14]admin 2018.10.23 2395
63 코스피 또 '패닉'…1년7개월 만에 2,100선 붕괴 [레벨:14]admin 2018.10.23 2207
» 삼성-日 NEC, 5G 기지국 기술·장비 개발 제휴한다 [레벨:14]admin 2018.10.23 2309
61 한국, 국가브랜드 가치 2조 달러…세계 10위 [레벨:14]admin 2018.10.15 2381
60 조양호 회장 불구속 기소…‘물벼락 갑질’ 조현민은 불기소 [레벨:14]admin 2018.10.15 2307
59 `검은목요일`..코스피 2011년 유럽 재정위기 후 최대 급락 [레벨:14]admin 2018.10.11 2369
58 집유 석방 신동빈 “지배구조 선진화에 주력” [레벨:14]admin 2018.10.06 2193
57 ISD 중복소송 금지, 픽업트럭 관세 철폐…한미 FTA 개정 서명 [레벨:14]admin 2018.09.26 2311
56 KDI “우리 경제, 곧 정점 지나 하강” 비관론으로 선회 [레벨:14]admin 2018.09.11 2373
55 경찰, 차량화재 결함 의혹 BMW코리아 전격 압수수색 [레벨:14]admin 2018.08.30 2477
54 '3개월 비자'로 한국행… 공사판 일감 싹쓸이하는 중국인 [레벨:14]admin 2018.08.14 2494
53 삼성, 3년간 '180조·일자리 4만 명'...통 큰 투자·고용 발표 [레벨:14]admin 2018.08.08 2516
52 "못살겠다 최저임금" 농민들도 반대 투쟁 나섰다 [레벨:14]admin 2018.08.07 2657
51 김동연·이재용, 첫 회동.."혁신성장" 한 목소리 [레벨:14]admin 2018.08.06 246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