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시사공유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용조 책임교수 "교육부 요구를 거절했더니 표현 수정 때 배제돼"


올해 신학기 초등 6학년생들이 사용하는 사회 교과서가 정부 역사관에 맞게 수정되는 과정에서 해당 교과서 연구·집필을 총괄하는 책임자가 배제된 것으로 드러났다. 이 교과서 연구·집필 책임자인 박용조 진주교대 교수는 "전체 책임자인 내가 전혀 모르는 사이에 민감한 교과서 내용이 정권 입맛에 맞게 다 수정됐다.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박 교수는 지난해 12월 교육부가 승인해 신학기 초등 6학년 1학기 사회 교과서에 반영한 수정 사항 213건〈본지 3월 6일자 A1면 보도〉에 대해 "대다수는 내가 모르는 내용"이라고 6일 밝혔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3&aid=000335656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역사게시판 추가 [레벨:14]admin 2016.08.24 2299
» 집필 책임자도 모르게 바뀐 초등교과서… "나를 빼고 정권 입맛에 맞게 다 수정됐다" [레벨:14]admin 2018.03.07 280
1 역사교과서 집필기준 시안 공개…'자유민주주의'→'민주주의'로 [레벨:14]admin 2018.02.03 354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